비수술 척추 치료법/척추질환 정보

척추관절 2017. 12. 27. 11:57



내원 환자 중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하는 질환은 허리, 다리 통증을 호소하는 좌골신경통입니다. 좌골신경이란 인체에서 가장 크고 긴 신경으로 허리 뼈에서 시작해 엉덩이를 거쳐 다리 뒤를 지나 발끝까지 가는 신경을 일컫습니다. 좌골신경통은 이 좌골신경이 여러 원인에 의해서 자극을 받거나 압박되어 생기는 통증으로 신경통 중 가장 흔한 질환입니다. 허리 통증과 더불어 다리 저림, 당김, 그리고 우리한 동통이 있고 심할 경우 걷기 어려워져 일상생활에 많은 불편을 가져옵니다.  



좌골신경통은 주로 앉아 있는 시간이 긴 직장인이나 수험생,  운전자에게 생기기 쉽고 무거운 물건을 자주 드는 사람에게도 발생합니다. 엉덩이를 비롯해 다리로 내려가는 통증이 있고 쑤시거나 화끈거리는 증상이 나타납니다. 또한 기침, 재채기를 하거나 허리에 무리가 가는 활동 등 몸의 압력이 증가할 때 통증이 심해지는 특징이 있습니다. 증상이 심해지면 걸을 때 통증으로 보행이 어렵거나 다리 감각이 둔해지기도 합니다.

좌골신경통의 대표적인 원인으로는 허리디스크, 척추전방전위증이 있으며 그 외  퇴행성 디스크, 척추협착증, 이상근 증후군 등 여러 요인에 의해 발생할 수 있습니다. 허리디스크의 경우 척추뼈 사이에 위치한 추간판이 원래의 자리에서 빠져나와 좌골신경에 압박이 가해지면서 통증이 생깁니다. 척추전방전위증의 경우 허리보다 다리가 심하게 저리고 아픈 증상이 나타나는데 허리 뼈가 앞으로 밀려나면서 척추관내 신경다발이 눌려 통증이 생깁니다. 이상근증후군의 경우는 엉덩이 근육의 한 종류인 이상근이 긴장하게 되면서 근처 좌골신경을 직접 압박하여 통증이 나타나게 됩니다.

이렇듯 좌골신경통은 여러 요인에 의해 복합적으로 발생할 수 있으므로 원인이 되는 질환을 정확히 진단하고 치료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합니다. 장형석한의원의 좌골신경통 치료는 '봉침-한약'요법을 병행하여 치료합니다. 봉침은 척추 주위에 발생한 산화질소와 염증을 제거하고 통증을 효과적으로 다스립니다. 이와 더불에 손상된 신경조직을 재생하고 근골을 강화하는 치료 한약을 병행하여 좌골신경통이 재발하는 것을 방지합니다. 



증상이 심하지 않다면 생활습관의 개선으로도 충분히 통증이 개선될 수 있습니다. 평소 허리를 펴고 반듯이 앉아 있고 뒷주머니에 지갑이나 핸드폰을 넣는 것도 피합니다. 오래 앉아 있는 자세를 줄이고 한 시간 이상 앉아있게 되면 중간에 일어서서 간단한 스트레칭을 해주는 것도 도움이 됩니다. 또한 허리 근육, 인대를 강하하는 운동을 틈틈이 하여 척추가 휘거나 불안정해지는 것을 막는 것도 중요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