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말을 배우자/우리말 다듬기

튼튼짱 2020. 9. 23. 07:39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 이하 문체부)와 국립국어원(원장 소강춘, 이하 국어원)은 ‘엔(N)차 감염’을 대체할 쉬운 우리말로 ‘연쇄 감염, 연속 감염’을 선정했다.

 

’엔(N)차 감염’은 감염의 전파 단계로서, 감염자와의 접촉을 통해 전파·확산되는 연쇄적 감염을 가리키는 말이다.

 

문체부는 ‘쉬운 우리말 쓰기 사업’의 하나로 국어원과 함께 외국어 새말 대체어 제공 체계를 구축하여 운영 중이다. 문체부와 국어원은 지난 9월 11일부터 13일까지 열린 새말모임*을 통해 제안된 의견을 바탕으로 의미의 적절성과 활용성 등을 다각으로 검토해 ‘엔(N)차 감염’의 대체어로 ‘연쇄 감염, 연속 감염’을 선정했다.

 

* 새말모임: 어려운 외국어 신어가 널리 퍼지기 전에 일반 국민이 이해하기 쉬운 우리말 대체어를 제공하기 위해 국어 전문가 외에 외국어, 교육, 홍보‧출판, 정보통신, 언론 등 다양한 분야 사람들로 구성된 위원회로서, 누리소통망(SNS)을 통해 진행됨.

 

이에 대해 9월 14일부터 15일까지 국민 600여 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문체부의 ‘어려운 외국어에 대한 우리말 대체어 국민 수용도 조사’ 결과, 응답자의 96.3%가 ‘엔(N)차 감염’을 ‘연쇄 감염, 연속 감염’으로 바꾸는 것이 적절하다고 답했다.

 

문체부와 국어원은 ’엔(N)차 감염’처럼 어려운 용어 때문에 국민이 정보에서 소외되지 않도록 ‘연쇄 감염, 연속 감염’과 같이 쉬운 말로 발 빠르게 다듬고 있다. 한편 선정된 말 외에도 일반 국민이 이해하기 쉬운 다른 우리말 대체어가 있다면 사용할 수 있다. 앞으로도 문체부와 국어원은 정부 부처와 언론사가 주도적으로 쉬운 말을 사용할 수 있도록 계속 홍보할 계획이다.

 

 

<새말모임(9. 11.∼13.) 대체어>

 

대상어(원어)  -  다듬은 말  -  의  미

 

바이오 월(bio wall) - 수직 정원 - 벽이나 울타리 등 수직면에 공기를 정화하는 기능성 식물을 심어 실내 공기를 순환하게 하고 오염 물질을 정화하는 것. 또는 그런 벽이나 울타리.

 

트윈데믹(twindemic) - 감염병 동시유행 - 비슷한 두 개의 감염병이 동시에 유행하는 현상.

 

엔(n)차 감염(n次 感染) - 연쇄 감염, 연속 감염 - 감염의 전파 단계로서, 감염자와의 접촉을 통해 전파·확산되는 연쇄적 감염

 

 

 

새말모임 대체어목록.hwp
0.12M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