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모롱이

♥순하게 흐르는 강물처럼 ~

가을 끝자락의 장안공원 /18.11.17

댓글 6

수원이야기 (수원화성)

2018. 11. 22.

 

가을이 가는 끝자락

지난 해만 해도 수시로 드나들던 공원길

이사가고 나니 때를 맞추기도 어렵다.

바쁜 틈에 잠시 들렀더니 비껴가는 가을

그래도 남은 단풍들이 반가워서 좋은 님 만나 종일 놀았다.

 

 

 

 

 

 

 

 

 

 

 

 

 

 

 

 

 

 

 

 

 

 

 

 

 

 

 

 

 

 

 

 

 

 

 

 

 

 

 

 

 

 

 

93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