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모롱이

♥순하게 흐르는 강물처럼 ~

수원화성/팔달산 18.11.17

댓글 6

수원이야기 (수원화성)

2018. 11. 22.

좋은 님 만나면 시간은 후딱 달아난다. 

같은 마음으로 같은 곳을 볼 수도 있고 

같은 생각도 할 수 있음이 얼마나 좋은가 

팔달산회주도로의 단풍은 이미 한 물 갔지만 

어느곳을 바라봐도 낯익은 풍경과 익숙한 거리 

내가 떠났음이 믿기지 않는 시간들 ~

시간을 병에 가들수만 있다면 ^^ 

 

 

 

 

 

 

 

 

 

 

 

 

 

 

 

 

 

 

 

 

 

 

 

 

 

 

 

 

 

 

 

 

 

 

 

 

 

 

 

 

 

 

 

93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