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모롱이

♥순하게 흐르는 강물처럼 ~

수원화성 /18.11.23

댓글 6

수원이야기 (수원화성)

2018. 11. 23.

 

아직은 수원생활권을 벗어나지 못한 관계로

수원쪽에 볼 일이 생기면 볼일 보고 화성을 돌아 볼 수 있어 일석이조.

용연쪽과 장안공원 돌아보고 친구도 만나고

서북각루 억새 바라보며

이런저런 이야기 나누니 두 달 전 살았던 그대로인 것 같았다.

아침은 쌀쌀했으나 오후엔 활동하기 아주 좋은 오늘 ~

 

 

 

 

 

 

 

 

 

 

 

 

 

 

 

 

 

 

 

 

 

 

 

 

 

 

 

 

두충나무

 

참죽나무

 

복자기나무

 

산수유

 

 

 

 

 

 

 

 

 

 

 

 

 

 

 

 

 

 

 

 

 

 

 

 

 

 

 

 

 

 

서북각루 억새

 

 

아침에 들렀던  아주대학교

 

93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