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모롱이

♥순하게 흐르는 강물처럼 ~

22 2020년 05월

22

22 2020년 05월

22

22 2020년 05월

22

물향기수목원 수목원의 풀꽃들

블로그가 새로 바뀌었다. 자의 아닌 억지로... 그런데 불편하기 그지없다. 글 쓰는 일도 중간에 설명을 삽입하는 일도 잘 안되고 사진이 몇 장 올라갔는지, 사진의 정렬을 바꾸고 싶을 때는 어떻게 해야 하는지 모두 숙제가 되었다. 더 나아지기 위한 노력이라지만 글쎄다. 한참 버벅대야만 좀 나아질 것인지? 화딱지 나는 오후다. 개양귀비 개연 ▼관중 ▼금관화 ▼금낭화 ▲꽃뱀무 ▲패랭이 ▼꽃뱀무 ▼눈개승마 ▼단삼 ▼대극 ▼델피늄 ▼도깨비부채 ▼디기탈리스 다알리아 큰뱀무 버바스쿰 부채붓꽃 붓꽃 ▼산마늘 ▼샤스타데이지 흰선씀바귀 바위취 섬자리공 정향풀 제비붓꽃 창포꽃 클레마티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