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의 옛 지도

댓글 0

농담/雜다한 글

2010. 7. 15.

1905년 일본의 첩보기관에서 작성한 조선 지도.

그 가운데 안산 지역만 따로 이어 보았다.

 

 

이 지도를 보면 현재 내가 사는 일동은 점성(占星)이라 불렀다.

영동고속도로가 있는 부곡동 쪽이 신골(新村)이라 한 점이 흥미롭다.

그리고 성포동은 성머리(城頭), 그 바로 아래 송호(松湖)가 자리하고, 현재 한양대 앞 역의 화원이 있는 곳은 양평(陽坪)이라 했다.

또 상록수역 일대를 구룡동(九龍洞)이라 불렀다.

월피동 쪽은 그대로 월피(月陂), 그 아래 현재 다농마트 쪽을 부로리(富老里)라 했다.

마지막으로 안산시청이 있는 곳을 중심으로 좌우를 월입피, 고잔이라 불렀다.

 

그런데 이 자료를 100% 믿을 수 없다는 점이 발견된다.

현재 둔대라고 불리는 곳의 위치가 잘못된 것을 볼 수 있다. 그러므로 이 자료는 적당히 비교할 것이지, 이게 정답은 아니라는 것이다.

 

'농담 > 雜다한 글' 카테고리의 다른 글

광명역  (0) 2010.07.26
수원역 맞은편  (0) 2010.07.20
아이나비 수원 서비스센터  (0) 2010.07.20
홈플러스 앞 사차로  (0) 2010.07.19
안산의 옛 지도  (0) 2010.07.15
수원 화성 장안문  (0) 2010.07.14
괴산 삼방리 3층 석탑  (0) 2010.07.14
밖에서 본 우리집  (0) 2010.07.12
안산 일동 축구장  (2) 2010.07.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