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의 벼농사

댓글 0

농담/농법

2017. 12. 25.

우연히 정말 귀한 동영상 자료를 보았다. 


1989년에 어머니가 비디오 카메라로 아버지가 벼를 수확하는 모습을 찍었는데, 그 농사를 이어받은 아들이 약 30년 뒤인 2017년 아버지와 같은 나이가 되어 그 모습을 보며 이런저런 설명을 덧붙인다. 


여기서 재미난 건, 30년 사이에 농기계의 수확 효율이 2배 이상 높아졌다는 점이다.




미국에서 벼를 재배해서 수확하는 모습을 보며 한국의 그 작업을 떠올리니 헛웃음만 난다. 허허허.

규모와 효율이 정말 엄청나다.






'농담 > 농법' 카테고리의 다른 글

논밭에 꽃을 심자  (0) 2018.02.05
아쿠아포닉스?  (0) 2018.02.05
비닐 없는 농사  (0) 2018.02.01
영국의 혼농임업 사례  (0) 2018.01.11
미국의 벼농사  (0) 2017.12.25
벼와 함께 생물다양성을 높이는 인도의 혼농임업  (0) 2017.12.22
빛을 두고 다투지 않는 농사법  (0) 2017.12.01
호밀 - 콩 농법의 효과 입증  (0) 2017.11.21
무경운과 덮개식물의 중요성  (0) 2017.10.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