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수수의 발뿌리

댓글 0

농담/씨앗-작물

2020. 7. 8.


옥수수는 발뿌리를 뻗는다. 그 큰 키를 유지하며 쓰러지지 않기 위해서 고안한 생존수단이다.
중남미 어느 지역의 옥수수는 이 뿌리에서 즙액이 나와 질소를 고정하는 균류와 공생한다고도 하더라. 그것도 하나의 생존수단이다.

식물은 이렇게 세상 속에서 버티어 간다.

'농담 > 씨앗-작물'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옥수수의 발뿌리  (0) 2020.07.08
감자는 사랑이다  (0) 2020.07.08
유전자 편집 기술로 내한성 밀을 육종하려는 시도  (0) 2020.06.26
감자, 어디까지 알고 먹습니까?  (0) 2020.06.23
베리 베리 다양해  (0) 2020.03.13
딸기 품종의 탄생  (0) 2020.02.07
종자와 농부권  (0) 2020.01.23
벨기에 블루라는 소 품종  (0) 2019.12.31
일본의 수박  (0) 2019.12.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