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송이

댓글 130

gallery

2020. 7. 12.




꽃송이


野隱.글.그림


저봉우리 하늘과 맞닿은듯


높고 높아 구름도 쉬어넘는구나.





내리는 산 아래 계곡길에는 작은꽃 예쁘게도


피어있어 산객들의 마음을 사로잡네.





몇일 늦은 만남에 할일다하여가는


꽃송이 내년을 기약하며 돌아서 오네.


2020.07.12.sun


06:09.a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