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분 운동과학] 논문으로 보는 뱃살빼는 운동!!!(뱃살빼기, 허벅지살빼기, 등살빼기, 팔뚝살빼기

댓글 0

3분 운동과학

2020. 8. 7.

 

 

다이어터의 평생 숙제

바로 뱃살이다!

 

어떤 사람은 전신에 다 같이 살이 찌는 사람이 있는가 하면

어떤 사람은 하체에

어떤 사람은 배쪽에

어떤 사람은 팔에

, 특정 부위에만 주로 살이 찌는 사람들이 있다.

 

서양인들의 경우 남자들은 거의 배에 지방이 많이 붙고

서양여성들은 배보다는 하체쪽에 살이 많이 찐다고 한다.

 

근데 우리나라 같은 경우는 남녀 대부분이

배에 주로 살이 찌는 경우가 많다.

 

중고등학교 시절 삐적말랐던 친구들도

나이가 드니 살이 찌는 모습이 종종 보이는데

말랐던 친구들일수록 어깨나 팔 다리는 그대로이고

배만 엄청나게 나와있는 경우를 보면...

...

 

그래서 이렇게 유튜브 검색창에 뱃살빼는 운동이라고 검색을 해보면

이렇게 수많은 정보들이 무수히 나온다.

그 내용을 살펴보면 복근운동을 해서 뱃살을 제거한다고 말을 하는데

정말 복근운동을 하면 뱃살이 빠지게 될까?

 

다음 논문은

복부 운동이 뱃살 빼는데 도움이 되는지에 대한 연구결과이다.

 

연구는 성인 남녀를 대상으로 두 팀으로 나누어

한팀은 6주간 주5회씩 복근운동만을 시행하였고

다른 한팀은 운동을 전혀 하지 않았다고 한다.

 

6주 후 결과값을 비교해보니

두 팀 사이에 복부근력의 차이는 있었으나

복부지방의 감소량 차이가 없었다는 결론이 나왔다..

 

즉 복부운동을 한다고 해서 복부지방만이 빠지지 않는다는 이야기가 된다.

내가 복근운동을 한다고 복부근육이 배에 있는 지방을 에너지로 사용한다고 생각하는가?

이건 기본 생리학지식으로도 충분히 설명될 수 있는 이야기다.

 

우리가 운동을 하면 다양한 호르몬들이 분비되고

그 호르몬 중 일부는 중성지방 분해효소를 자극해 중성지방을 분해시킨다.

그렇게 분해된 지방은 혈액으로 흘러들어가고

그 혈액은 혈관을 타고 에너지가 필요한 근육으로 지방을 이동시켜 준 후

미토콘드리아를 통해 에너지로 사용되게 된다.

 

절대 운동하는 부위에만 분포된 지방만은 사용하지 않고

전신에 있는 지방이 분해되어

혈액을 통해 운동하는 근육으로 전달되는 것이다.

 

이미 특정부위별로 살을 뺄 수 없다는 정보는

무수히 많이 나오고 있지만

아직도 뱃살빼는 운동, 등살빼는 운동 등의 정보가

인터넷에 판을 치고 있다.

 

아무리 과학적 지식과 객관적인 정보를 내밀며 이야기를 해도

자기가 듣고 싶은 이야기만 들으려고 하는 사람들이 많기 때문에

아무리 과학이 발전한다 한들

미개한 인간의 습성을 이용해

돈을 벌어보려는 사람들을 통해

잘못된 정보들은 계속해서 나올 것이다.

 

원래 주제로 돌아가

그렇다면 뱃살빼는 최고의 운동은 없는 것인가?

그렇다!!!

 

제목은 그냥 어그로일 뿐이다.

그냥 나쁜 탄수화물 적게 먹고

야채를 많이 먹고

체력을 강화시키는 게 가장 이상적인 다이어터의 모습이다.

 

그러니까 제발

정신차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