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5 2020년 09월

15

법륜스님/즉문즉설(2020) 법륜스님의 희망세상만들기_베트남사람인데 한국에서 일하는게 고민됩니다

저는 베트남에서 온 사람입니다. 책도 많이 읽고 스님 강의 유투브도 많이 보고 스스로 마음 다스리는 방법도 거의 매순간 하고 있어요. 그런데 제 몸이 한국에 있고 취직 문제 때문에 계속 고민이 됩니다. 지금 한국에서 일하고 있는데 마음 속으로 왜 내가 여기 있을까. 왜 이런 일을 하고 있는가 내가 베트남 가면 언제든지 할 수 있는 일이 많은데 여기서 왜 굳이 그런 생각을 하고 있는가 계속 고민이 되어 기도문을 받고 싶습니다// 그건 너무 막연하다. 요새 뭐가 제일 사는데 과제에요? 뭐가 제일 번뇌, 괴로움이에요? 남편 때문에 그런지, 자식 때문에 그런지, 돈 때문에 그런지... 지금 여기 와서 그냥 직장 다녀요? 결혼했어요? 한국 사람하고? 그럼 애기는? 아직 안 생겼어요? 결혼한 지 몇 년 되었어요? ..

15 2020년 09월

15

강형욱의 소소한Q&A [강형욱의 소소한Q&A] 코를 심하게 골면 강아지가 힘들까요?

강아지마다 조금 다릅니다. -- 제가 피곤할 때 코를 곤다고... 하더라구요. 강아지들 귀가 너무 좋아서 일반 형광등만 켜놔도 그 소리에 짜증이 난나던데 우리 강아지한테 미안해서 어쩌죠?// 누구라고 밝히진 않겠지만 제 동거인은 코걸이를 많이 합니다. 저도 곤다고 합니다. 피곤할 때, 자주는 아닌데 곤다고 해요. 다울이는 깜짝! 하면서 피해요. 그런데 첼시는 안 피하더라고요. 예민한 강아지들에 따라서 조금은 다른 것 같아요. 그리고 이런 것보다 뒤척이는 것을 더 무서워해요. 소리보다. 그래서 우리 가끔씩 자다가 이렇게 움직이잖아요? 그러면 그것 때문에 옆에 자다가도 다시 내려가요. 내려가다가 아마 보호자님이 일어날 때쯤 되면 다시 올라와 있는 경우가 대부분이에요. 그래서 코를 고는 것보다 뒤척이는 게 조..

15 2020년 09월

15

오은영TV [오은영TV] 금쪽이가 화장실 만큼 무서워하는 곳이... 미용실...?!?! # 요즘 육아 금쪽같은 내새끼 10 회

지금 미용실 상황을 봤는데요 응가만 힘들어 하는 게 아니라 미용실도 좀 힘들어하네요. 돌 때까지는 괜찮았는데, 그 이후로 계속 힘들어하는 건가요? 한번도 성공하신적은 없으세요? 왜그런다고 생각하세요 엄마는? 고집... 엄마는 고집이라고 생각하시네요. 아빠는요? 그런데 고집이라고 생각하시고 집중력이 떨어진다고 생각하면 이거 굉장히 뜯어고쳐줘야 된다고 생각하실 수 있잖아요. 앞으로 계속 볼 건데요, 아이의 일상생활을요. 고집이 강한 아이들은 여기저기서 다 고집을 부려요. 어느 한 군데만 대체로 안 그러거든요. 물론 사람마다 달라요. 대체로 자기 뜻대로 안되면 고집을 대게 부리거든요. 그러면 아이가 그런지 한번 봅시다. 그리고 아이가 정말 집중력이 너무 많이 떨어지는지 한번 보자고요. 보고 다시 얘기를 해봅시다.

댓글 오은영TV 2020. 9. 15.

15 2020년 09월

15

LGScienceLand_과학송 [과학송] 해류 (2017. 11. 14)

바다 표면 근처에서 바람 계속 불어와 바닷물이 일정 방향 흘러가네 표층해류 적도 부근 동에서 서로 흘러 중위도 부근 서에서 동쪽 흐르지 북반구에 북적도 해류, 구로시오 해류 북태평양 해류가 시계방향 순환해 남반구에 남적도 해류, 페루 해류 반시계방향으로 순환하지 표층해류 따뜻한 난류 차가운 한류 두가지 저위도에서 고위도로 열을 옮겨 난류 고위도에서 저위도로 열을 흡수 한류 난류 한류 주변 기후 영향주며 순환해 지구 표면 온도 고르게 하지 난류 한류 모두에게 영향 받는 우리나라 구로시오 해류 갈라져 서해에는 황해 난류 동해에는 동한 난류 올라와 리만해류 갈라져 북한 한류 내려와 북한 한류 동한 난류 만나 생긴 조경수역 여름에는 북상하고 겨울엔 남하해 깊은 바다속 심층 해류 느릿느릿 흐르지 극지방 수온낮고 ..

15 2020년 09월

15

체인지그라운드(2020) 당신의 가슴을 뛰게 할 이야기 [동기부여 영상]

이거는 제 아는 선배 얘기인데 건설 일용직, 노가다라 그러죠. 인천공항 영종도에 알바로 가서 일했대요. 그 선배가 이렇게 벽기둥을 만지면서 “크 ... 이거 내가 지은 건데” 그러는 거예요. 자부심 가지는 분들도 있을 거예요. 근데 그걸 막 ‘이거 내가 지은 건데..’ 그런 분들은 생각보다 없단 말이에요. 의미부여는 게 되게 중요하다니까요. 그런 얘기를 저한테 하시는 분들이 있어요. 일에서 의미를 찾기가 어렵습니다. 공장에 처박혀서 8시간씩 일하면서 신발깔창을 만드는게 무슨 의미가 있냐는 거예요. 저는 절대 그렇게 생각하지 않거든요. 그걸 내가 어떻게 의미부여 하느냐가 되게 중요해요. 우리가 하는 일에 대해서, 인생에 대해서, 공부에 대해서 왜 일을 하는지 알게 된다면 우리가 무기력에 빠졌을 때 그 무기..

15 2020년 09월

15

성장문답·GMC·한입심리학 [한입심리학] 내 곁에 남겨두어야 할 진정한 친구는 누구인가? 진짜 친구 구별법! 그는 진짜 친구일까? 가짜를 정리하고 주변을 진정한 친구들로 채워야 할 의무가 내게 있어요.

오늘의 주제는 친구입니다. 나는 내 친구를 선택한 것일까요? 아니면 그냥 우연히 친구가 된 것 일까요? 내 곁에 남겨두어야 할 진정한 친구는 누구인지 이야기해볼게요. -- 내 친구들을 한번 스캔해 봅시다. 어떻게 이 친구들을 처음 만나게 되었나요? 고등학교 같은반, 혹은 대학교 과동기였나요? 주변에 있는 사람들과 자연스럽게 친해진 경우가 많을 거예요. 근접성과 우정의 관계에 대한 아주 유명한 고전 연구 하나 소개해드릴게요. 심리학자 Leon Festinger가 MIT대학의 기숙사 건물에 사는 결혼한 학생 커플들이 서로 얼마나 친한지 살펴봤어요. 10번에 사는 사람은 바로 옆집인 9번과 친할 가능성이 복도 끝에 있는 6번과 친할 가능성보다 4배가 더 높았어요. 6번은 바로 아랫집인 1번과 친할 가능성이 복..

15 2020년 09월

15

빠알리대장경(담마빠다) 담마빠다(법구경) 121회 331, 332, 333. 어떤 경우에도 만족하면 즐겁다

담마빠다 제23장 331. 일 있을 때 벗이 있어 즐겁고 어떤 경우에도 만족하면 즐겁다. 삶의 끝에 공덕이 즐겁고 모든 고통을 버리면 즐겁다. 332. 세상에서 어머니를 잘 섬기면 즐겁고 아버지를 잘 섬기면 즐겁다. 세상에서 수행자를 잘 섬기면 즐겁고 성자를 잘 섬기면 즐겁다. 333. 늙을 때까지 계를 지키면 즐겁고 믿음이 확립되면 즐겁고 지혜를 얻으면 즐겁고 악행을 삼가면 즐겁다. 이 게송이 설해진 배경에는 이와 같은 이야기가 있다. 부처님께서 히말라야 산기슭의 숲속 암자에 계실 때였다. 그 당시에 나라를 다스리는 왕들은 백성들을 억압하였다. 부처님께서 사람들이 악한 왕들에게 혹사당하고 학대받는 것을 보시고는 연민의 마음이 일어났다. 그래서 홀로 이렇게 생각하셨다. ‘이렇게 누군가를 죽이거나 정복하거..

15 2020년 09월

15

15 2020년 09월

15

시사 - 역사/김어준생각(2020) [김어준 생각] 9.15(화) 추 장관 아들 측 주장엔 고요~한 포털, 왜요?

안녕하세요. 김어준입니다. 추장관 아들 휴가문제가 어제 대정부 질의에서 또 거론됐죠. 뉴스공장에서는 추장관 아들과 같은 시기, 같은 부대에 근무했던 A 씨와 그 휴가 처리 문제가 있었다고 의혹을 제기한 현 모씨 주장에 대한 반박 인터뷰를 했습니다. A 씨는 현모 씨 주장에 대해 이렇게 말을 했습니다. “저희 사단본부중대 지원반에서 절대 일어날 수 없는 일이다.” 그 이유를 이렇게 말을 했습니다. “당직을 서는 당직병이 미복귀 여부를 제일 먼저 알 수밖에 없다. 왜냐하면 복귀하는 인원들이 지원반에 들러서 복귀 장부에다가 복귀 시간을 적고 나간다. 23일 당직병이 미복귀 여부를 제일 먼저 알고 있어야 했다. 주말에 인원들이 외박을 나가서 점호는 안 하더라도 당직병들의 인원 복귀 여부는 계속 보고가 들어가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