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4 2020년 10월

14

법륜스님/즉문즉설(2020) 법륜스님_[the행복하기] 직장상사 갑질에 대처하는 세 가지 방법

-나에 대해 안 좋은 말을 들을 때 너무 힘들어요- -직장 내 폭언으로 스트레스 받는 당신을 위해 법륜스님이 선사하는 팁!- -촬영: 2017년 10월 25일// 다른 사람이 자기에 대해서 좋은 말을 해야 할 의무가 없잖아. 안 좋은 말을 할 수도 있지 뭐. 그런 말 할 수 있는 게 인간이요. 인간은 다 그렇게 하고 살아요. 정상적인 인간의 활동을 자기가 지금 문제 삼는 거요. 안 하면 좋은 건 맞아요. 안 하면 좋지만 인간이 다 성인이 아닌데 어떻게 해. ... 생각만 해도 눈물 난다. 아이고 아이고 ㅎㅎ 내가 저럴 때 뭐라고 그러는 줄 알아요? “갑자기 엄마가 죽었나?” 이래요. 뭐라고 했어요? 가정교육을 못 받은 티가 난다. 너 같은 성격이 너무 싫다 머리 스타일이 너무 지저분 하다. 자기 부모님이..

14 2020년 10월

14

강형욱의 소소한Q&A [강형욱의 소소한Q&A] 저녁에만 산책하면 우울해 하나요?

허허... -- 사람이 오랫동안 햇볕을 쬐지 않으면 우울해지기 쉽듯이 매번 저녁에만 산책하러 나가면 강아지도 우울해 하나요?// 이게 햇빛 때문인지는 모르겠지만 반려견들은 어두운 상태에서 산책을 하는 것보다 해가 있는 상태에서 산책 하기를 좋아해요. 어두운 상태에서 빛이 움직이고 어떤 사람이 갑자기 나타나는 그런 상태를 조금 겁내합니다. 근데 이게 직장 다니시는 분들은 아침 일찍 산책 가는 게 너무 힘든 일이잖아요. 그래서 퇴근하고 씻고 밥 먹고 나서 산책 나갈 때 보면 항상 해가 진 상태인 경우들이 많아서 아마 저녁 산책을 많이 하실 거예요. 약간 사회적이지 못한 친구거나 소극적인 친구들은 저녁에 산책할 때 우울한 것처럼 보이기도 해요. 한 번 보호자님, 산책을 낮에 한 번 해보세요. 그럼 조금 더 달..

14 2020년 10월

14

오은영TV [오은영TV] ※오은영 박사가 분석하는 금쪽이들의 작은 사회※ # 요즘 육아 금쪽같은 내새끼 14 회

Q. 영상을 본 엄마의 심정? 직접 보셨는데 어떠세요? 엄마 없을 때 첫째의 행동이 저럴 줄은 몰랐던... 저희 집은 문제가 없는 이상적인 집이라 생각했는데... Q. 그런데 언니의 명령을 고분고분 잘 따르는 둘째가 그 이유는 대체 뭔가요? 우리 인간은 원래 사회적 동물입니다. 끼고 싶은 거예요. 그렇게 했을 때 언니가 놀이에 좀 끼워줄 것 같고 그렇게라도 해서 협조해서 노는 게 얘는 훨씬 더 낫다고 생각을 하는 거죠. 그런데 인간이 사회 안에서 어떻게 적응해 나가고 사회화 되어가는 가를 얘네들이 그대로 보여주고 있어요. 왜냐하면 인간은 어쨌든 힘의 논리에 의해서 약간 서열이 정해져요. 지금 어떻게 보면 큰 아이는 약간 더 민주적으로 해결해나가는 걸 배워야 하는 숙제가 있는 아이예요. 그걸 아직 못 배워..

댓글 오은영TV 2020. 10. 14.

14 2020년 10월

14

LGScienceLand_과학송 [과학송] 심장 (2018. 3. 6)

두근두근 콩닥콩닥 콩콩콩 쉴 새 없이 뛰고 있는 내 심장 두근두근 쿵덕쿵덕 쿵쿵쿵 우리 몸 속 심장박동 빨라져 두근두근 심장은 방실방실 2심방과 2심실로 구성돼 혈액이 들어오는 곳은 심방 혈액이 나가는 곳은 심실 심방과 심실의 수축이완운동이 혈액을 온몸으로 순환시킬 때 혈액의 역류를 막아주는 건 판막이라는 막이지요 산소 가득 폐정맥 타고 온 혈액 좌심방을 지나 좌심실 거쳐 대동맥 타고 온몸으로 퍼지면 신선한 산소와 영양분 나눠줘요 돌고 돌아 인산화탄소와 노폐물 가득한 혈액은 대정맥 타고 다시 심장으로 (이번엔) 우심방을 지나 우심실 거쳐 폐동맥 타고 깨끗한 혈액 실으러 가요 심방과 심실의 수축이완운동이 혈액을 온몸으로 순환시킬 때 두근두근 쿵덕쿵덕 쿵쿵쿵 우리 몸 속 심장박동 빨라져 [심장의 구조에 대해..

14 2020년 10월

14

체인지그라운드(2020) 때로는 묵묵히 그냥 가라 [동기부여 영상]

인생에서 어느 순간에는 Own My Way 그냥 다 귀를 닫고, 내 갈 길을 그냥 가는 겁니다. 마이 웨이를... 평가에 대해서 한번 이야기를 해 볼게요. 평가, 대학이 학생들을 선발하려고 하는데 뭘로 보고 뽑겠어요? 수능 시험을 보고 뽑겠죠. 그리고 학점, 면접, 외국어 시험, 이런 것들도 점수가 높아야 평가를 잘 받을 수 있고 취업을 할 수 있는 겁니다. 이 평가라는 요소는요 인생에서 필수불가결해요. 자, 그런데 평가를 너무 옹호하거나 좋아하다가는 본전도 못 찾는 경우가 있다는 거예요. 손해를 보는 경우가 있다는 거예요. 무슨 말이냐? 예를 들면 내가 대학에 들어갈 때 국어, 영어, 수학, 사탐, 과탐 저를 평가할 때 이 5개의 과목으로 평가를 한단 말이에요. 하지만 저는 이 다섯 과목에서 측정할 수..

14 2020년 10월

14

빠알리대장경(디가니까야) 디가니까야 6회 출가생활의 결실에 관한 경 6

아자따삿뚜 왕이 세존께 여쭈었다. “세존이시여, 지금 여기에서 누구나 보아 알 수 있는 출가생활의 결실 중에서도 보다 더 뛰어나고 탁월한 결실에 대하여 저에게 가르쳐주실 수 있으십니까?“ “대왕이여, 그렇게 하겠습니다. 그대는 잘 듣고 마음에 잘 새기십시오. 대왕이여, 여기 여래가 이 세상에 출현합니다. 그는 공양받아 마땅한 아라한이며 바르게 깨달은 분이며 지혜와 실천을 두루 갖춘 분이며 올바른 길로 잘 가신 분이며 이 세상을 잘 아는 분이며 가장 높은 자리에 오른 분이며 사람을 잘 길들이는 분이며 천신과 인간의 스승이며, 부처님이며 세상에서 누구보다 존귀한 분입니다. 여래는 천신과 마라, 범천의 세계와 수행자와 바라문의 세계와 왕과 백성들의 세계를 포함한 이 세상을 최상의 지혜로 알고 깨달아 가르칩니다..

14 2020년 10월

14

14 2020년 10월

14

시사 - 역사/김어준생각(2020) [김어준 생각] 10.14(수) 당당한 태도, 조기 교육해야! (뭘 입증하겠다고...)

안녕하세요. 김어준입니다. ‘비긴어게인’이라는 프로그램이 있습니다. 우리 나라 최고 가수들이 자신을 전혀 알아보지 못하는 외국의 어느 길거리에서 버스킹을 하는 기획인데 대개 유럽의 어느 거리를 무심히 지나치든 이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아서 결국 박수와 탄성이 쏟아지게 만드는 구성입니다. 훌륭한 공연과 이국적 풍광을 세련되게 버무린 이 프로그램이 저는 근데 개인적으로 불편합니다. 가수나 제작진에 대한 불만은 아니고요 제가 불편한 건 그 기획의 내면화 되어 있는 힘의 질서와 그 질서를 받아들이는 것이 너무 자연스러워서 그 프로그램에 참여한 누구도 불편해하지 않는다는 사실 그 자체가 불편합니다. 이미 최고의 가수들을 왜 마실나온 그 동네 행인들한테 인정받겠다고 용을 쓰게 만드나? 이미 우리 관객과 시장에서 검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