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09-17] 백두대간 27구간(삽당령 → 대관령) 산행사진(3/3)

댓글 0

백두대간 산행기(북진 - 진부령에서 멈추다)/한반도 물길을 동서로 가르는 산줄기

2015. 9. 23.

백두대간 27구간(삽당령 → 대관령) 산행사진(3/3)

[산행일시] 2015.09.17(목) 06:30~16:37(10시간 7분)

[날       씨] 흐림

[산행시간] 삽당령(06:30) → 제2쉼터(857.7봉, 07:03~07:08) → 들미재(07:59) → 석두봉(08:24~08:30)

                   → 제6쉼터(967.1봉 갈림길, 09:02~09:17) → 제8쉼터(09:51) → 화란봉 삼거리(화란봉 왕복, 10:23~10:44)

                   → 닭목재(11:13~11:22) → 왕산제1쉼터(12:22~12:57) → 왕산제2쉼터(13:29) → 고루포기산(△, 14:01~14:04)

                   → 전망대(14:22~14:30) → 대관령1터널 상부 능선(15:01) → 능경봉(15:56~16:03) → 대관령(16:37)

[산행사진]

  ▼ 전망대에서 바라본 횡계와 선자령에서 황병산으로 이어지는 대간 마룻금

 

  ▼ 나뭇가지 사이로 능경봉도 보인다

 

  ▼ 전망대의 이정표

 

  ▼ 전망대에서 내려가면

 

  ▼ 삼거리가 나오는데 좌직진하는 내리막길로 진행한다

 

  ▼ 왕산골로 분기되는 안부 삼거리를 지나

 

  ▼ 비가 내릴 경우 물길이 형성되는지 돌로 정비한 곳을 지난다

 

  ▼ '샘터' 이정표가 있는 안부도 나오고

 

  ▼ 능선이 보이는데 마룻금에서 벗어난 능선인 듯 하다

 

  ▼ 대관령1터널과 대관령2터널 사이의 고속도로가 내려다 보이며

 

  ▼ 이제 능경봉이 보이기 시작한다

 

  ▼ 완만한 능선 구릉으로 이어지는 마룻금은

 

  ▼ 돌계단길을 오르고

 

  ▼ 오래된 이정표가 있는 안부를 지나

 

  ▼ 1036.5봉에 올라선다

 

  ▼ 살짝 내려선 후 다시 올라가면 행운의 돌탑이 나오는데

 

  ▼ 돌탑은 완성된 것이 아니라 현재 진행형인 미완의 돌탑이다

 

  ▼ 설명문에는 이곳을 지나는 대간꾼 및 산객들의 안녕과 행운을 기원하고자 세웠으니

      돌 하나를 쌓아 백두대간의 정기를 받으라 되어 있다

 

  ▼ 자연석으로 정비된 오름길은

 

  ▼ 능경봉에서 끝난다

 

  ▼ 여전히 동해바다는 구름으로 구분이 되질 않으며

 

  ▼ 능경봉을 떠나 헬기장으로 내려선다

 

  ▼ 이제 대관령으로 내려가는 길만 남은 하산길은

 

  ▼ 산불감시초소가 있는 임도에 내려서고

 

  ▼ 기풍비(氣風碑)라 표기된 표석 앞에는 용천수(龍天水)라고 새겨진 돌거북도 있다

 

  ▼ 임도를 따라 조금만 내려가면 이정표가 서 있는 삼거리가 나오는데

 

  ▼ 임도를 버리고 우측 잡초 사이로 이어지는 길을 따르다 보면

      구 영동고속도로였던 456번 지방도와 대관령7터널의 모습이 보인다

 

  ▼ 부드러운 산길은

 

  ▼ '유아 숲 체험원' 안내판을 지나

 

  ▼ 능경봉 등산 안내도 옆의 탐방객 계수기를 만난다

 

  ▼ 영동고속도로준공기념비와 그 너머로 보이는 대간 능선

 

  ▼ 방금 지나온 탐방객 계수기를 뒤돌아 보았다

 

  ▼ 영동고속도로준공기념비

 

  ▼ 신재생에너지 전시관 앞의 풍력발전기

 

  ▼ 휴대폰 기지국 안테나 철탑을 향해 직진으로 진행하다가 영동고속도로준공기념비를 뒤돌아 보고

 

  ▼ 휴대폰 기지국을 지나

 

  ▼ 새로 생긴 영동고속도로로 차량이 통행하게 되면서 한적해진 대관령에 도착한다

 

  ▼ 횡계 방향으로 보는 대관령이고

 

  ▼ 강릉 방향으로 본 대관령이다

 

  ▼ 대관령휴게소로 내려가기 전 다음 구간 들머리에 있는 대관령국사성황당 표석

 

  ▼ 신재생에너지 전시관이 있는 곳의 횡계행 버스 승차장

 

  ▼ 영동고속도로준공기념비가 멀리 보인다

 

  ▼ 대관령휴게소는 지금 공사 중이다

 

  ▼ 전에 못 보았던 대관령휴게소의 카페

 

  ▼ 횡계에 있는 회사 수련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