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런날은 두번째 시집

고운님 2018. 10. 17. 23:38






산고의 통증 끝에 탄생된

"이런 날은"

두번쩨 시집이 나왔다

늘 감사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