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의 이야기

본하우스 2012. 9. 12. 13:15

가족과 함께 특별한 추억을 만드는 명소,

형제 자매들, 친구분들의 의미있는 만남이 이어지는 아담한 

본하우스를 소개합니다.  

 

 

 

 

문의는

 

010-2382 4428  / 010-3564-8142,

 

예약금은  계좌; 농협 312-0035-2923-61  (예금주;정기진)로 보내주시면 됩니다.^^

 

본하우스 주소는 남해군 삼동면 독일로 66번지 (물건리 1142) 입니다~

 

 

 

 

 

 

 

                     

                                       +본하우스 전경 도로쪽에서                                 집 주차장쪽에서                                      입구

 

 

 

 

 

        

                               큰방 2층 침실(소망)                                 큰방 2층 침실(행복)                                큰방 2층 침실(사랑)

 

 

 

 

       

                                    큰채  실내계단                                            

 

 

 

 

 

               

                          큰채 1층                         식탁과 소파 ...........................                                                큰채 거실창문에서 

 

 

 

 

 

 

                                                                                    

               

 

작은채 온돌 거실

 

      

 

작은채 주방, 침실, 테라스

 

 

 

                 

 

정원에서       

 

 

 

 

 

                     

                                                    정원에서                                         작은방 테라스                                           정원에서

 

 

 

                            

                                                                                          

    본하우스 측면               

 

 

         

집 주차장에서 입구로,   입구에서 주차장으로

 

 

 

 

  숙박요금은 아래와 같아요.

 

 

 

 일~ 금,

연휴마지막날

 ,성수기주중

 성수기토, 연휴, 7월마지막5일~8월 첫주,

 맥주축제기간,12.31

 비 고

 작은채 4인기준

 10만원

 12만원

 15만원

 1만원(추가 3인 가능)

 큰채  8인 기준

 20만원

 25만원

 30만원

 1만원(추가 6인 가능)

 

 

 

복층큰채(37평)와  단복층작은채(17평)가 있습니다.

 

큰채에는 이층에 침실 3개와 화장실, 일층에 거실겸 주방, 화장실이 있습니다.

 

작은채는 주방이 달린 침실이 테라스에 연결되어 있고,

온돌거실이 있습니다.

 

 

 

 

 

  

 

이른 아침, 밤에 등대불을 지나는 고깃배들, 

바다흫 사랑하는 배들

 

넓고 드높은 하늘

달빛에 은빛으로 빛나는 밤바다

 

들과 바다

그리고 산과 마을.....

 

남헤에는 아름다운 작품 소재들도 아주 많습니다.

취미생활, 작품활동을 위해 장기 숙박을 하셔도 좋겠지요.

 

 

 

남해섬의 독일 마을은 국수산이 병풍처럼 마을 뒤를 받치고 있고, 

동쪽으로는 용두산이,

북쪽으로는 두껍산이, 그리고

남쪽으로는 새가 날려하는듯 내려 앉으려하는 듯한 산이 있어

풍수지리의 산 예를 얘기히는 것 같지요.

통영을 마주하는 물건 바다....

마치 꿈속에서 아름다운 영상을 보는 것 같고요.

 

 

 

주변에는 산책로,      

 

원예촌, 해오름 예술촌, 

가까이에 내산의 바람흔적 미술관, 나비 생태 공원, 편백휴양림 등이 있고,

마을  앞바다 물건항에 서는 방파제 낚시, 선상 낚시 등이 가능하답니다.         

 

    

독일마을과 물건항                                  어느 봄날 '마리연'네 정원

 

 

독일 마을 물건항에는 남해군이 지원하는 요트 학교도 있어요!

 

 

남해섬에는 남면과 서면으로 좋은 해수욕장도 꽤 있습니다.

 

상주, 송정, 월곡, 두곡....

경치도 빼어나고 기도하는 바도 잘 이루어진다는 보리암,

이순신 장군의 마지막 격전지 노량 관음포....,

남해에는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갑골문자 판각이 있어요!!!

 

 

 

 

맑은 공기, 상긋한 바람,

화폭에 담고만 싶어지는 풍광들,

새와 개구리, 곤충들의 소리....

바래길, 미국마을, 다랭이마을, 스포츠파크,

우리나라 제1 현수교 남해대교와

한국에서 가장 아름답다는 삼천포대교(남해와 사천을 잇어 줍니다)....

 

 

독일마을의 이국적인 정서 때문만이 아니라

남해섬의 이러한 정서때문에 여러분을 저희집으로 초대하고 싶어요~

 

 

 

 

 

                                                               

                                                                                                           남편과 함께 2011

 

 

 

 

물건바다에서 본 물건 마을과 독일마을 2007

 

 

 

 

 

 

본하우스의 2013, 어느 아름다운 날 , 아버님께서 가꾸신 고구마밭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