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 2021년 01월

10

*日常生活 사랑하면 보여요

사랑하면 보여요 깨끗한 창공 하늘 한 번 쳐다 보며 오늘을 시작합니다. 주님 세례축일 평화 방송 비대면 미사 드리면서 잠시 팬데믹 잊으면서 행복은 미리 누리는 천국입니다. 상대의 마음도 이웃의 아픔도 그냥 보아서 보이는게 아니에요. 님들을 떠 올리며 조용한 기도속에 보이는 것입니다. 생활속 파고든 코로나 19 전전긍긍하는 결핍증 우리 모두가 함께 이겨내는 산길 같은 마음입니다. 요즈엔 한파로 더 힘들고 이웃이 그립습니다. 이웃을 내 몸 같이 사랑하라 성경 말씀 한 구절 쓰면서 기도로서 이웃을 만납니다. 하느님!.. 깨끗한 마음을 제게 만들어 주시고 굳건한 영을 제 안에 새롭게 하소서 시편: 오십일장 십이절 2021년 1월 10일 일요일

댓글 *日常生活 2021. 1. 10.

09 2021년 01월

09

*日常生活 소소한 한마디

소소한 한마디 한파의 당당한 기세 창 밖 나뭇가지에 걸린 바람도 파르르 떨며 손사레를 친다. 한강을 얼궜으니 정말 춥다. 새해 일 주일이 지난 첫 토요일. 먹어야 사는 밥은 먹어야 겠고 청소. 빨래 뭉덩뭉덩 무져놓는다. 몸서리치는 한파 언젠간 가겠지. 2021년 내 발걸음은 물음표와 느낌표만 가득하다. 2021년 1월 9일 토요일 어제의 좋은 소식 재능 나눔 톡톡 연락이 왔다. 코로나19 종식 되면 지역 아동센터 엣된 동화 캘리그라피 출강 계획이다 깨어 있는 내 맑은 영혼 소중하게 가꾸는데 소처럼 활동할 꿈을 여밉니다.

댓글 *日常生活 2021. 1. 9.

08 2021년 01월

08

*日常生活 소박한 삶

소박한 삶 새해를 맞이한지 일주일이 지나도록 한파는 계속되고 추워도 너무춥다. 먹어야 사는 밥도 하기 싫은 날 老부부 게으름 언제 어디서 어떤 모습으로 이루어 질까. 밤새 생각하다 잠이 들었다. 아침에 눈을 뜨니 또 한 번 내가 살아 있는 세상 메뉴 뭘 할까? 떠오르는 태양을 보며 따스한 언어오가는 소박한 삶의 소리 더러는 눈물 그렁그렁 고여도 그 옛날 가난한 시절 먹던 김치죽이 앗 싸!.. 떠오른다. 김치 쫑쫑 썰고 쌀 한컵 왕새우 조금 김치죽 레시피 구수한 향기 맛잇겠다고 말해 주는 입 맛 다시는 저. 영감 인생의 서리 내리고 세월따라 살다보니 겨울을 이겨내는 소나무처럼 늙으막엔 마음 나누는 부부 그대가 있어 든든하네요 2021년 1월 8일 금요일

댓글 *日常生活 2021. 1. 8.

05 2021년 01월

05

04 2021년 01월

04

*日常生活 신춘 생각

신춘 생각 이불속으로 들어오는 긴 긴 겨울밤 신축(辛丑年)새밑 한파 쓰임새를 잃어버린 老부부 보이러 고장 불편한 심기에 엉거주춤 일어나 앉아 무릎밑에 베게를고인다. 어둠을 밀어내는 새벽 찬 바람 명치끝을 울리는 메마른 기침 소리 온기 한점 없는 전기메트로 며칠을 버텼다.삶이란 그런거 우리 의도와는 아무 상관없이 틀에 매였던 새해연휴.오늘에야 일상으로 돌아온 보이러 에이에스 늙은 나의 식견으로 앎이 짧아 창밖 매서운 한파 겨울햇살은 온 몸으로 마구 쏟아지며 수체화를 그린다. 신춘 좋은 생각 희망이 가져다 준 그윽한 눈빛 효도같은 따뜻한 기사님이다.며칠동안 집 콕 전기매트에 구둘장되어 뒹굴던 내가 드뎌 느림과 친해진 캘리그라피 취미 추워져 앏아진 마음 토닥토닥 즐거운 힐링입니다 2021년 1월4일 월요일

댓글 *日常生活 2021. 1.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