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의 모습들

金鳳善 2020. 5. 1. 12:31

정문앞 소나무가 곧 사라진다.


터가 제법 말끔해졌다.

포크레인이 와 적당히 구획을 정리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