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남도/남해군

수보 2016. 1. 21. 00:30

가슴 벅찬 오메가 일출 / 남해일출

 

사진을 하는 모든 사람들이 한번 담아보고 싶은 것이

바로 오메가 일출일 것 같다.

작년 제주에서 처음만난 오메가

그리고 이번이 두 번째 오메가이다.

흔치 않는 오메가 일출이라 오여사를 만나는 건

사랑하는 여인을 만나는 것처럼 가슴이 콩닥콩닥 뛴다.

 

 

 

 

밝아오는 여명에 카메라를 세팅하고

여명을 즐기면서 사진을 담아본다.

 

 

 

 

구도도 이렇게 저렇게 맞춰보고

어느 것이 좋은지 확인해 보기도 한다.

 

 

 

 

저 ~ 멀리 붉은 태양이 부끄러운 듯

얼굴을 내밀기 시작하는 장면에

아 ~~ 이건 분명 뭔가 다르다는 느낌이 일어난다.

 

 

 

조금씩 조금씩 얼굴을 내미는 붉은 태양

아직 많이 부끄러운 듯하다.

 

 

 

 

 

 

 

 

평상시의 떠오르는 태양과는 다른 느낌이 일어난다.

왜 일까?

 

 

 

아~ ~ 바로 오메가 일출이다.

순간 감동과 환희, 오여사를 만나는 그 뿌듯함

그리고 설렘

 

 

 

떠오르는 태양이라 순식간에 떠오르는 것같다.

 

 

 

이렇게 처음가본 포인트인데

멋진 오여사를 영접해서 더 가슴이 뛴다.

콩닥콩닥 ~~!!

 

 

 

몇몇 사람들이 오여사가 떠오르자

거의 대부분의 사람들이 밀물처럼 자리를 빠져나가지만

한두 명은 또 다른 작품을 담느라 여념이 없다.

 

 

 

어느 부부는 이렇게 예쁜 포즈를 취하고

사진을 담고 있기에

그 예쁜 모습을 담아본다.

 

오메가로 인한 벅찬 가슴을 가다듬고

창선대교 방향으로 발길을 옮긴다.

 

 

 

창선대교 아래에서 바라본 지족해협

 

 

 

반짝이는 윤슬과

예쁜 모습으로 다가온 오여사를 만난 이 아침

벅찬 아침이었다.

이전 댓글 더보기
사진도 멋지고 덕분에 일출 구경 잘 하고 갑니다.^^
멋진 아침을 맞았습니다.
꾸물꾸물한 하루가 저물어 가족과 마주앉아서
차한잔의 여유로움을 보내고 계신지요.
저는 님께서 정성으로 올려주신 작품을 대하며
감사의 인사를 드리고 쌍화차 한잔으로 머물다 갑니다.
차가운 날씨에 감기조심 하시길 바랍니다.
따뜻한 하루 되세요.
(안녕)하십니까요(?) (굽신)
오늘은 절기상으로 대한(大寒)이지만 역시
추운 날씨로서 大寒 땜을 하고 말았습니다.
새로운 출발이 실패로 끝난다고 해서
인생이 영영 끝나는 것은 아닐 것입니다.
다시 출발하면 또 새로운 인생이 눈앞에 열립니다.
언제든지 숨 쉬고 있는 동안은 다시 출발할 수 있는데도
이러한 삶의 특권을 포기하는 사람들이 너무 많은 것 같기도 합니다.
올 한해도 삶을 포기하지 마시고
힘찬 도전을 해보시기를 바랍니다.
편안한 저녁 시간되시기를 바라면서
수고하신 정보에 (즐)감하고 공감하고 갑니다.
(즐)거운 하루 되시기 바랍니다.
덕분에 멋진 일출 감사히 보고 갑니다^^
모실님 따뜻한 하루 되세요.

안녕하세요,
어느새 신년 01월 21일
1월달력 4주 목요일 이네요,

목요일에 글벗님들의
불로그 잠시 인사만 드리고
오색빛장미 발자국 남기고 갑니다,,, ^*0*^


감사합니다.
따뜻한 하루 되세요.
14일 늑도 대교 아래 서 있었는데 숙소 찾다 그냥 북면으로 돌아왔는데 ...
복도 많습니다 ㅎㅎㅎ
아 ~ 그랬군요
늑도에서 그리 멀지 않은데...
3대가 복을 쌓아야 볼 수 있다는 오메가인거죠? ^^
대신 사진으로 잘 보고갑니다.^^
ㅎㅎ 그런가요?
가슴 벅찬 아침이었습니다.
안녕하세요 반갑습니다
오늘도 추운날 수고하셨습니다
편안한 휴식 취하시고
포근하고 좋은 시간 되세요
감사합니다 잘 보고갑니다~~~~~~~~~~~~**
따뜻한 하루 되시기 바랍니다.
정말 아름다운 일출이네요 ㅎㅎㅎ
오늘은 어제보다는 날씨가 비교적 덜 추운 날씨였네요.
수보님도 감기조심하시고 오늘 밤도 편안하십시오.
멋진 아침이었습니다.
즐거운 하루 되세요.
아름다운 여명의 눈동자..황홀지경입니다.^^
남해 일출 담기가 참 어려운 영상인데요..
멋지게 담아 내셨네요.^^수보님!~
언제 다녀 오셨는지 궁굼도 해 지는대요.
금년들어 가장 혹한 추위~건강 잃지 않토록 유의 하시고..
멋진 일출 오메가 영상 잘 보았습니다..편안히 주무세요.^^*
남해에서 이런 횡재를 했네요 ㅎ
따뜻한 하루 되시기 바랍니다.
평생을 바다가 가까운 곳에 살아도 몇번 못보는 오메가를 보시면서 얼마나 가슴 뿌듯 하셨을까 싶습니다.
제가 본 가장 감격적인 오메가는 지금은 폐선이 된 해운대 기잣길 작은 터널 같은 바위틈을 돌면서 만났었습니다.
아주 어릴 적 초등학교 시절이었습니다.
카렌다의 페이지 처럼 멋져요
잘 보고 다녀갑니다
오메가
정말 멋집니더.

다음엔 알파도....(ㅋ)(ㅋ)
실안의 찻집들이 급 그리워집니다..ㅎㅎ
요즘같은 강추위에는 얼마나 더 따습할지...
남해 솔섬 오메가 일출을 담으셨군요
정말 멋집니다

다음다음에 또 오여사 만나러 가실 땐
저도 좀 불러주세요
하...부럽네용~^^*
너무 예뻐요~`
멋진 유화 보는거 같아요 ㅎ
멋진 모습
감동 그 자체입니다 ^^
와우~~
오메가 아트 입니다,,,,즐감했습니다
멋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