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름다운 산야(山野)의 야생화(野生花)

우리 全北 山野의 野生花들의 寶庫. 발품으로 꽃을 찾아 와서 이곳에 보관합니다.

은난초

댓글 0

게시판/야생화(초본·산과 들의 꽃)

2020. 5. 12.

은난초

 

 

금난초, 은난초, 민은난초, 꼬마은난초....... 사진 끝까지 보세요(거 : 표시 함)

지인의 정보에 의해서 찾아 갔지만 그 넓은 산지에 정확한 좌표를 찍은 것이 아니라 힘들었네요.

레이다 눈초리로 찾아 오겠디거 징딤을 하였는데 못찾고 올 수가 없기에 더욱 오기로 찾았어요.

처음에는 순찰로를 오른쪽 부터 한바퀴 돌고 헛걸음을 하였지만 다시 등산로를 능선까지 올라 가서 포기.

오호 내려 오는 길에 금난초, 꼬마은난초를 만났었네요. 역시 꽃들 한테는 레이다 눈초리.

은난초는 산책로를 돌면서 만나기에 이미 촬영이 되었었네요.

 

꼬마은난초는 거(꿀주머니)가 돌출되어 있고 꽃송이 2~3개, 키가 아주 작음. 보호 식물이라네요.
은대난초는 포기 전체에 털 같은 돌기가 나고, 밑의 포가 꽃차례보다 긴 것이 특징(거 없음).
은난초는 포가 꽃차례 보다 짧고 거(꿀주머니)가 돌출되어 있는 것이 특징.
민은난초는 포가 꽃차례 보다 짧고 거(꿀주머니)가 돌출되어 있지 않는 것이 특징.

 

 

 

분류 : 외떡잎식물 난초목 난초과의 여러해살이풀.
분포 : 한국·일본·중국 (학명 : Cephalanthera erecta (Thunb.) Blume)
서식 : 산과 들의 그늘진 곳 (크기 : 높이 40∼60cm)

 

은난초는 들과 산지의 숲 속 응달 그늘진곳에서 자란다.
줄기는 곧게 서고 털이 없으며 3~6개의 잎이 어긋나기한다. 높이 40~60cm정도이다.
은 줄기 밑동에 4∼5장이 어긋나기하고 기부는 줄기를 감싼다.

잎길이 3~8.5cm, 폭 1~2.5cm로서 긴 타원형이고 가장자리는 밋밋하며 털이 없고 끝이 뾰족하다.

 

5월에 피고 백색으로서 3~10개가 원줄기 끝에 이삭모양으로 수상꽃차례로 달리고 벌어지지 않는다.

는 좁은 삼각형이고 길이 1~3mm로서 첫째 포가 길어지기도 하지만 꽃차례보다 짧다.

꽃받침조각은 피침형이며 길이 7~9mm로서 끝이 다소 뾰족하고 꽃잎은 넓은 피침형이며 꽃받침보다 약간 짧고 끝이 둔하다.

입술모양꽃부리는 밑부분이 짧은 거(距 : 꿀주머니)로 되어 꽃밖으로 나오며 높이가 꽃받침길이의 2/3정도이다.

중앙 열편은 타원형이고 짧게 뾰족해지며 5개의 주름이 있다.

꽃술대는 곧게 서고 끝에 꽃밥이 있으며, 꽃밥은 2칸이다.

 

열매는 삭과로서 곧게 서며 길이 약 2cm이고 7월에 익는다. 번식은 포기나누기로 한다.
금난초와 비슷하지만 꽃이 흰색이고 꽃받침조각은 길이 10mm 이하이며 입술꽃잎에 3개의 줄이 있다.
한국·일본·중국 등지에 분포한다.

포기 전체에 털 같은 돌기가 나고, 밑의 포가 꽃차례보다 긴 것을 은대난초(C. longibracteata)라고 한다.
잎이 작거나 거의 없으며 화피편은 서로 약간 떨어져있는 것을 꼬마은난초(C. erecta var. subaphylla (Miyabe & Kudo)

Ohwi) 라고 한다.

 

은난초 http://cafe.daum.net/510211/4bCc/3936?svc=cafeapi
민은난초 http://cafe.daum.net/510211/4bCc/3937?svc=cafeapi
은대난초 http://cafe.daum.net/510211/4bCc/2322?svc=cafeapi

 

은난초.

2020. 5. 11. 전북 완주군 대아수목원 등산로 변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