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eeGrapher

너는 나의 최고의 순간!

[서울맛집 / 홍대맛집] 이야기가 있는 참치

댓글 28

맛집ⓝ멋집/서울맛집

2010. 4. 6.

 

 

릴라에게 큰 만족감을 주었던 미사키참치를 소개해주신 형님께서 또 다른 참치집을 소개해주시겠다고 전화를 하셨습니다. 너무나도 오랜만에 참치다운 참치를 먹게해 주었던 미사키참치를 소개해 주신분이기에 이번 모임도 기대감이 고조됩니다. 장소를 알려주시면서 당인리 사거리에서 블라블라 설명해 주셨는데 가보니 홍대 공영주차장이네요. 찾아가기도 쉽습니다. [이야기가 있는 참치] 이름이 참 인상적이네요. 

 

 

 

 

 

 

 

 

참치조림은 무우와 참치가 간이 적당하게 든 것이 그냥 먹기에도 짜지 않고 좋았습니다. 

 

 

 

 

 

 

참치회무침은 약간 비린맛이 나긴 했지만 거슬리는 정도는 아니었습니다 

 

 

 

 

 

 

아께다시도후는 단맛이 좀 강했습니다. 단맛을 싫어하는 제 입맛에는 별로였지만 단맛에 거부감이 없는 분에게는 만족스러운 안주거리가 될듯합니다. 살며시 느껴지는 가쯔오부시의 향이 좋았습니다.

 

 

 

 

 

 

쯔끼다시로 나온 음식중에서는 껍질이 벗겨진채 나온 새우와 해파리발이 인상적이었습니다. 

 

 

 

 

 

 

 

1인 3만5천원짜리 4인상입니다. 12시 방향부터 시계방향으로 눈다랑어 가마속살, 눈다랑어 가마도로, 메카도로, 참다랑어 가마적신, 눈다랑어 가마속살, 참다랑어 속살, 눈다랑어 속살, 눈다랑어 속살둥 윗부분이고 가운데 마블링덩어리는 참다랑어 가마도로입니다. 만족스런 구성입니다. 

 

 

 

 

 

 

눈다랑어뱃살입니다. 흔히 배꼽살이라고 불리우는 부위이지요. 화려한 외모때문에 최고의 부위로 포장되어서 제공되기도 하는데 릴라도 한때는 좋아했었는데 지금은 힘줄이 씹혀서 그닥 좋아하는 부위는 아닙니다. 사람에 따라 호불호가 너무나도 극명히 갈리는 부위이지요.

 

 

 

 

 

 

눈다랑어 뱃살부위중 윗부분에 해당하는 부위입니다. 배꼽살에 비해서는 힘줄이 적어서 치감은 좋습니다.

 

 

 

 

 

 

눈다랑어 가마속살은 원래 부드러운 부위이기도 하지만 이녀석의 부드러움은 일반적인 예상을 뛰어넘을 정도로 좋았습니다.

 

 

 

 

 

 

참다랑어가마적신입니다. 예전에는 그리 좋아하던 부위가 아닌데 요즘들어서 릴라의 사랑을 듬뿍받고 있는 부위입니다.

 

 

 

 

 

 

황새치뱃살입니다. 흔히 메카도로라고 하는 부위인데 한때 릴라가 가장 좋아하던 부위입니다. 

 

 

 

 

 

 

눈다랑어가마도로는 특유의 고소함이 그대로 전해졌습니다.  

 

 

 

 

 

 

참다랑어 가마도로는 자주 접하기 어려운 고급부위이지요. 참치중에서도 최고의 어종으로 치는 참다랑어중에서도 고급부위인 가마도로... 게다가 이 녀석은 그동안 접했던 가마도로중에 비해서 고소함이 더했습니다.  

 

 

 

 

 

 

참다랑어속살 

 

 

 

 

 

 

릴라의 입맛에는 단맛이 좀 강하게 느껴졌던 메로구이... 제 음식 포스팅을 많이 읽어 보신분은 제가 좀 달다고 하는 것은 별 문제가 아니라는 것을 아실겁니다.  

 

 

 

 

 

 

참치회를 드실때 김에 싸서 드시는 분들이 많은데 그리 권장할만한 방법은 아닙니다. 김의 향이 참치의 맛을 느끼는데 방해가 됩니다. 물론 개인적인 취향의 차이가 있겠지만 릴라는 와사비를 살짝 묻혀서 드실것을 권장합니다 

 

 

 

 

 

 

 

 

 

 

 

 

 

 

 

 

 

바삭함이 담달랐던 튀김요

 

 

 

 

 

 

2차로 특수부위가 나왔습니다. 특수부위만으로 구성되지 않고 1차에 나왔던 부위가 같이 나온것이 약간 불만스럽긴 했지만 35000짜리 구성임을 고려해본다면 이정도면 훌륭하다고 할수 있겠습니다.

 

 

 

 

 

 

소주잔(?)에 들어있는 녀석은 콧살인데 딱딱한 치감때문에 그닥 좋아하지는 않습니다.

 

 

 

 

 

 

맛있어 보이죠? 지금 다시 봐도 침이 흐릅니다.

 

 

 

 

 

 

 

 

참치미역국인데 생각보다 시원하니 좋았습니다.

 

 

 

 

 

 

 

 

 

 

 

 

참치집이 난립해있는 요즘... 무한리필이란 미명하에 저급한 참치, 심지어 열대어를 참치로 둔갑시켜 소비자를 현혹시키는 참치집이 범람하는 지금 제대로된 참치집을 만나기란 쉬운일이 아닙니다. 홍대앞에 가신다면, 그리고 참치를 좋아하신다면 이곳에 들러서 제대로 된 참치를 맛보심도 좋을듯합니다.

 

 

 

이야기가 있는 참치

주소: 서울 마포구 서교동 408-29

전화: (02) 322-9077

 

 

↓아래 손꾸락모양 view on과 인기글, 최신글의 숫자를 누르셔도 해치거나 물지 않습니다

 

 

 

 

↓유익하셨다면 아래 추천 버튼 한방씩 눌러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블로그코리아에 블UP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