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eeGrapher

너는 나의 최고의 순간!

[강원도맛집 / 속초맛집] 감나무집 - 감자옹심이 한가지면 족해

댓글 22

맛집ⓝ멋집/강원도맛집

2010. 9. 12.


꼭 그곳에 가야만 제 맛을 느낄수 있는 음식이 있습니다. 춘천의 닭갈비, 속초의 오징어 순대, 천안의 호두짱아찌 등의 향토음식... 넓지도 않은 땅덩어리에 지역마다의 고유한 음식이 발달해있는 대한민국은 정말로 아름다운 나라입니다. 개인적으로 여행의 즐거움중에서 최고로 치는 것은 그 지역의 향토음식을 먹는것입니다.

 

그동안은 강원도에 오면... 무조건 회! 그리고 물회, 황태구이, 오징어순대, 초당순두부등의 음식으로 미각을 만족시키곤 했었죠. 그런데 강원도의 별미중에는 감자옹심이라는 음식이 있다는군요. 뭘까요? 궁금합니다. 그렇다면 가서 맛을 봐야겠죠. 제 식탐은 서울에서 속초까지 감자옹심이를 먹기 위해서 하는 걸음을 너무나도 가볍게 만들었습니다. 도대체 어떤 음식일까?

 

원래 감자옹심이는 강릉의 향토음식인데 후배 경찰견이 감자옹심이는 감나무집이 최고라고 하기에, 그리고 그의 미각에 대한 무한신뢰가 있었기에 속초 감나무집으로 발걸음을 옮겼습니다. 감자옹심이만으로 20년을 넘게 영업을 한 집이랍니다. 역시~~! 점심시간을 넘긴 시간이었는데도 식당 안팍으로 사람들로 북적입니다.

 

 

 

 

 


믿음의 단일메뉴

감나무집은 감자옹심이외의 음식은 전~~~혀 없습니다. 경험상 TV출연집이 실망을 준 경우는 허다했지만, 단일메뉴인 식당이 실망을 경우는 전혀 없었습니다.

 

 

 

 

 

 

단일반찬 깍뚜기

단일메뉴에 걸맞는 단일반찬이라고 할까요?  

 

 

 

 

 

 

나왔다 감자옹심이

수제비네요!! 그렇게 대단하다는 음식이... 걍~ 수제비네요 -_-; 뭐지 ㄱ-

 

 

 

맛을 봅니다. 조금전 수제비라고 했던게 정말로 미안합니다.

짭쪼름하고 개운한 멸치국물에 옹심이의 수제비와는 비교할 수 없는 쫄깃하면서도 아삭한 식감에

같이 드시던 분도 

그리고 감자의 그 불편한 아린맛은 완전히 제거되었습니다.

놀라운 속도로 먹어가며 줄어드는 옹심이를 보며 안타까운 마음을 금할 수 없었습니다.

국물 한방울 남기는것조차 용납이 안되는 맛

 

 

 

먹고 돌아서서 나오는 순간 다시 생각나는 묘한 매력을 지닌 강원도의 명품음식입니다. 포스팅하고 있는 이순간... 감자옹심이가 너무나도 그립습니다.

 

 

감나무집 

주소: 속초시 중앙동 472-23 (중앙시장내)

전화: 033-633-2306

 

 

↓아래 손꾸락모양 view on과 인기글, 최신글의 숫자를 누르셔도 해치거나 물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