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등산-골프/여행

울트라캡숀 2018. 8. 3. 17:19

참 오랜만에 하와이를 가게 되었습니다.

처조카 결혼식 참석을 겸해 처음으로 사위들과 아들부부는 빠졌지만 딸들 가족과 처형과 함께 설레이는 마음으로 출발하였습니다.

출발한지 약 8시간만에 호놀루루 공항에 착륙을 앞두고 있습니다.

꽃 목걸이를 준비해 마중나온 처제와 함께~~

와이키키 리조트 호텔 근처의 푸드마켓에서

저는 마늘 양념 새우가 제일 맛이 좋았습니다.

다섯번을 이용한 호텔 조식 부페식당

처조카는 일본계입니다.   사돈은 81년에 일본 동경에서 이민을 왔다고 하더군요.

뉴욕에서 참석한 큰 처남부부 처수는 꼭 40년 만에 큰 처남은 33년만에 ~~~ 처음보는 순간 소천하신 장인어른을 뵙는 것 같았습니다.

닮기도 너무 닮았지만 무정한 세월이  우리가 처음 만날 때 우리 부모님들의 나이를 이미 넘게 만들었습니다. 육사를 졸업하고 수경사 중대장과 인사참모를 거쳐 소령으로

예편하고 78년에 처음 이곳 하와이로 이민을 왔다가 지금은 뉴욕에서 거주하고 있습니다.

행복한 신랑 신부

손아래 동서부부와 큰처남 그리고 옆지기

동서댁 큰사위 에릭~~  동양문화가 많이 낮설 것 같은데 ~

테이블에 이름이 적혀 있습니다.




쥬라기공원투어~~  아이들을 위해 갔는데~~~ 어른들이 더 즐거워했습니다.



저희는 지프차 투어~~~  버스투어부터 말, 모터사이클,등등


동서부부가 다니는 교회에서 예배 ~~~  역사가 115년 대단합니다.


예배 후 중국식당에서 딤섬으로 식사 ~~~ 맛도 가격도 대만족입니다.

오하오 섬 북쪽에 있는 트틀베이 리조트에서 2박 처음에는 애들은 물놀이하고 우리부부는 3일 골프를 하려고 했는데~~~

시간 상 하루 18홀 두번 도는 것으로 만족해야 했습니다.  


해수풀장이라 3일동안 손주들이 쉽게 수영을 배워~~ 본전은 뽑은 것 같습니다~~^^*


오후 파머코스는 덥고 힘은 없는데 코스가 어려워 기진맥진~~~

다시 와이키키로 돌아오는 길 우버택시 기사가 추천한 푸드트럭에서 슈림프요리로 점심을 먹었습니다.

한국사람이 얼마나 많이 오는지 한국말 하시는 분이 주문을 받습니다.



처제 집 풀장에서 즐거운 시간

처제의 그림 앞에서~~  하와이 주립 미술관과 유명 백화점에도 처제 그림이 걸려 있다고 하는군요.


출발 전날은 다시 와이키키 리조트로 돌아와 1박하고 저와 들째 딸 가족과 함께 먼저 돌아왔습니다.

대한항공 사무실이 있어서 발권을 마친 후 출발하니 편리했습니다.   


제 인생 가운데 가장 길었던 2018년 8일간의 여름휴가는 이렇게 끝났습니다.


추가로 와이키키 해변에서 찍은 사진도 올려봅니다.






긴 여름휴가를 하와이세서 보내셨네요..
여행은 맛난 먹거리와도 함께하시고 와이키키 해변에서 시원함을 맛보시구요..
요즘 유사이래로 가마솥같은 폭염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건강에 유의하시고 언제나 시원한 여름되세요..^^
처조카 결혼을 핑계로 다녀왔습니다!~ 그래야 친조카 결혼식에도 갈 수 있으니 ~~ 보험 하나 들어 두었습니다~ㅎ
요즘은 나가보면 한국이 얼마나 잘 사는 나라인지 실감합니다. 20년 전 처음 미국땅을 밟았을 때는 그 부러움이 말로 표현하기 어려웠는데
자금은 와이키키도 해운대보다 못한 것 같습니다. 무더위 잘 이겨내시고 즐거운 여름 보내시기 바랍니다.
가족모임겸 겸사겸사 멋진 여름을 보내셨습니다.
정말 누가 보아도 가족임이 틀림없이 모두 닮으셨어요~^^
행복한 시간들이 가득합니다.
계속되는 폭염으로 모두가 힘든 시간입니다
건강 잃지 않는 여름 보내시길 바라겠습니다.
감사합니다!~ DNA가 무섭긴 무서운가 봅니다~~ ㅎㅎ
딸들이랑 외손주들과 처음으로 해외여행을 다녀왔는데~~ 지들이 알아서 척척해주니 역시 젊은 세대가 다른 것 같습니다.
더워도 정말 너무 더운 것 같습니다. 벗님도 건강 조심하시고 즐거운 여름 보내시기 바랍니다.
혼인잔치 경사를 축하드립니다.
두고두고 즐거운 추억으로 간직되리라 싶습니다.

처제에겐 형부사랑 이라는데
작품하나 올려주셨군요. 눈길 갑니다.
여독 푸시고 안녕 하시길 !

축하 감사드립니다!~
돈 번다고 함께하지 못한 사위들에게 조금 미안한 마음입니다~~^^*
말씀하신대로 모두에게 아름다운 추억으로 남을 것 같습니다.
처제는 대학원 다니다 하와이로 건너가 지났지만 서먹서먹합니다~~
돌아오니 서을은 불가마입니다. 늘 강건하시기 바랍니다.
한국 더위를 피해 잘 오셨읍니다.
자주 오셔서 쉬다 가세요.
결혼식도 축하드려요.
감사합니다.
저는 2004년 처음 가고 14년 만에 두 번째였습니다.
처음에는 단체 여행으로 가이드에 따라 마우이까지 관광만 다녔는데 이번에는 차를 렌트해서
이곳저곳 다니며 또 다른 하와이를 보고 느끼고 왔습니다.
역시 하와이는 지상낙원입니다!~^^*
와~ 멋진 곳에서 여름 휴가를 보내고 오셨네요~
처조카 결혼식에도 참석하고 겸해서 다녀오신 곳이지만 가족끼리 갈 수 있었서 정말 좋았겠습니다.
그리고 사모님의 식장에서의 한복은 정말 잘 어울리고 예쁜 것 같습니다.
8일 동안의 하와이 여행이라... 그림을 보고 있으니 가고 싶어집니다.

여름휴가 3일에다 토, 일, 공휴일 끼워서 겨우 5일 밖에 시간이 없으니 그나마 주변 국가만 다니고 있습니다.~
행복하고 멋진 가족 해외여행 정말 잘 보고 갑니다.
살다보니 이런 날도 있군요 저도 이렇게 긴 휴가는 처음이자 마지막이 될 것 같습니다~~^^*
이글님도 하롱베이 멋진 곳 다녀오셨더군요.
저희도 혼사가 없었으면 다낭으로 가려고 가족 계를 하고 있었는데~~
갑자기 처조카 결혼식이 잡히는 바람에 하와이로 가게 되었습니다.

애들 셋이모두 대학 다닐 때 LA 동생들 집에서 귀국 길에는 꼭 하와이 처제 집을 들렸다 왔었습니다.
그래서 빚진 마음에 큰마음 먹고 다녀왔습니다.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오늘은 어버이 날
진자리 마른 자리 갈아 뉘시며 앓을사 그릇 될 사
노심초사 하시며 키워 온 자식이건만,
효자 효녀 보다 불효자가 넘치는 세상입니다.
아니라고 아무도 부인 못 할 이 현실이 슬퍼집니다.

고운님!
안녕하세요?
子女 分 들께 효도 받으시며
心에 행복을 누리시는지요?

부디,
사랑하올 불벗님들께서는 가슴 뿌듯한 효도를 받으시며
행복하시길 빕니다.
경에 이르되,
(에베소서 6장 1~~3절)

자녀들아 너희 부모를 주 안에서 순종하라
이것이 옳으니라
네 아버지와어머니를 공경하라
이것이 약속있는 첫 계명이니
이는 네게 잘 되고땅에서 장수하리라 라고 명하십니다.

오늘,
복 된 날 되시길 빕니다.
제가 만고의 불효녀 였습니다.
후회하는 마음이 밀려 오는 날에

2020 초희 드림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