깜쌤의 세상사는 이야기

배낭여행, 초등교육, 경주, My Way, 영화, et cetera

26 2020년 10월

26

경주, 야생화, 맛/경주 돌아보기 Gyeong Ju 2 인왕동이 달라졌다

경주관광의 핵심 지대라면 아무래도 인왕동과 황남동, 그리고 교동일 것입니다. 지금은 거의 사라졌지만 한때 경주의 대표적인 유흥가였던 쪽샘 골목도 인왕동에 걸쳐져 있었습니다. 오랜만에 인왕동에 가보았습니다. 그동안 스쳐지나기만 하였지 골목 속으로 들어가 본 것은 몇 년 만이었지 싶습니다. 이 동네에 있었던 주택들 상당수가 철거되었습니다. 철거된 빈터에는 드문드문 발굴이 이루어지고 언젠가는 공원으로 변할 모양입니다. 요즘 한창 뜨고 있는 인기 작가 허진모 선생의 생가도 이 부근 어디에 있지 않을까 하고 생각합니다. 몇 년 못 본 사이에 인왕동 옛터에 큼지막한 찻집이 들어섰더군요. 한쪽은 파스타 음식점, 한쪽은 카페테리아 같아 보입니다. 이젠 뭘 해도 자본이 필요한가 봅니다. 인왕동을 스쳐지나 나는 교동으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