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리고... 이야기들

풍뎅이 2017. 2. 6. 20:59


2월이 시작되어 별써 몇일이 훌쩍 지났다

지난 2월 4일이 봄을 알리는 立春

우리가 알게 모르게 세월은 흘러 계절이 바뀌고 있었다

작년 10월부터 시작된 혼란의 정국은 풀릴 기미도 없이 더 미궁으로 빠지는 것 같고

관련된 많은 사람들의 새로운 범죄행위를 보면서

진짜 우리사회가 많이 부폐되었다는 것을 새삼 느낀다

경기는 침체 일로이고

은행금리는 계속 올라 가계에 갈수록 부담이 되고

실직과 구직의 문제는 커다란 사회문제로 되고 있지만

혼란된 정국에서 누구 하나 팔걷고 해결하려는 노력이 없는 것 같다

빨리 어수선한 정국이 해결되어 서민들이 편히 사는 날을 기다려 본다

 

 

 


 

2월 5일....

들려오는 봄꽃 개화 소식에 몇일간 엉덩이가 들썩이며 일요일만 기다려 왔다

작년에 어렵게 보았던 암남공원의 복수초를 보기 위해 집을 나선다

쌀쌀한 날씨에 봄은 한참이나 멀었는 것 같은데

차가운 바람을 뚫고 매화가 피고 있어 자연의 순리에 새삼 감탄한다

 

 

 


 

일요일이라 사람들로 붐비기전 다녀오기 위해 일찌감치 나섰다

아직도 겨울의 황량한 산비탈이여서 꽃이 피었을까 싶다

한발 한발 조심스럽게 살펴보니

노란 꽃잎이 빛난다

군락지가 서쪽 산사면이라 간밤의 이슬을 가득 머금고 있다 

 

 

 

 


복수초의 노란 꽃잎이

고운 여인의 치맛자락처럼 곱다

그 노란 춤사위가 눈부시다

복수초는 다른 이름으로 얼음새꽃이라고 한다

얼음을 뚫고 핀다고 해서 붙혀진 이름이다

한자로 설연화(雪蓮花)




 

 


지난 밤의 찬바람에 시리디 시린 시간을 지나고

이 아침 꽃잎은 마치 불덩이를 넣은 듯 노랗게 타오르는 듯 하다

아직 볕이 내리지 않은 산사면에서 간절히 한줌의 햇살을 기다리는

모습이 애처롭기까지 한다

그러나 언땅을 녹이고 지구를 들어 올리는 그 생명력에 경의를...!

 

 

 

 

온통 회색빛으로 죽은 듯 견디는 산속에서 유독 노랗게 피어나니

세상에 하고 싶은 사연이 너무 많은 모양이다

봄이 되면 많은 꽃들이 많은 사연을 전하겠지

그 봄의 전령으로 복수초가 깃발을 들고 일어선다

 

 

 

 

 

복수초 군락지에서는 이제 막 복수초가 개화되고 있었다

앞으로 한 보름쯤이 지나면 산사면을 온통 노랗게 물들일 것 같다

인근에 있는 노루귀 자생지에는 한두송이가 고개를 내밀어

봄이 왔음을 알리고 있었다

 

 

 



복수초

 

 

지난 겨울

그리움으로

슬픔으로

차가워진 마음으로 보내야 했던 시간들

그 긴 기다림을 견디어

여태 못다한 말을 전하고자

서둘러 피었는가 보다

밀어처럼...

 

 

 

 

 

 

 


 

 


 


 


이전 댓글 더보기
안녕하세요?
♡하는 좋은 친구님!
너무 예뻐서 가져갑니다. 양해를 구합니다.

한파가 주말까지 이어진다니 건강 잘 챙기시길 바라며
오늘 하루도 얼굴엔 미소, 가슴엔 사랑, 마음엔 여유로
당신의 하루가 온통 기쁨으로 가득 찼으면 좋겠습니다.
건강하세요. 감사합니다. 사랑합니다~~♡♡ = 雪河 드림 =
몇일간 따뜻하더니 갑짜기 추워지니 다시 한겨울로 가는 것 같네요
창가를 지나는 날카로운 바람이 오싹할 정도로 지나고
모든것이 다 꽁꽁 얼어 붙는 것 같습니다
추운 날 따뜻하게 보내시고 건강하시길 바랍니다...^^
차거워진 날씨가 몸을 오싹 거리게 하네요..
몸을 따듯하게 보온하고 감기도 조심해야 할것 같아요..
우리같은 서민은 건강이 큰 재산이니 항상 건강에 신경을 쓰시길..
몇일간 따뜻하더니 갑짜기 추워지니 다시 한겨울로 가는 것 같네요
창가를 지나는 날카로운 바람이 오싹할 정도로 지나고
모든것이 다 꽁꽁 얼어 붙는 것 같습니다
추운 날 따뜻하게 보내시고 건강하시길 바랍니다...^^
언 땅을 뚫고 복수초가 피기 시작했군요?..
이제 봄이 성큼 다가온 듯 합니다.. ^^
몇일간 따뜻하더니 갑짜기 추워지니 다시 한겨울로 가는 것 같네요
창가를 지나는 날카로운 바람이 오싹할 정도로 지나고
모든것이 다 꽁꽁 얼어 붙는 것 같습니다
추운 날 따뜻하게 보내시고 건강하시길 바랍니다...^^
우주천지 지혜를갖추시고.
삶을살아 가심을 존경합니다
봄을시샘하는 추위가 잠시.
우리의 삶을힘들게하는 목요일.
건강에 최선을 다하심이최고입니다.
오늘도 멎진 하루되십시요
몇일간 따뜻하더니 갑짜기 추워지니 다시 한겨울로 가는 것 같네요
창가를 지나는 날카로운 바람이 오싹할 정도로 지나고
모든것이 다 꽁꽁 얼어 붙는 것 같습니다
추운 날 따뜻하게 보내시고 건강하시길 바랍니다...^^
블벗님 부족한 저의 블방을 찾아 저의 건강을 염려해주시며 즐겁고 행복하게
살라는 축원의 덕담과 안부의 글 주시니 무어라 감사의 말씀 드려야 할지--

오늘날에는 교통의 발달로 지역별 속민의 품성이 크게 다르지 않지만
그 옛 기질은 조금씩 남아 있는 듯하지만,

이제는 외국 거주인이 거의 100만 명에 가깝다고 하니 글로벌 시대로
단일 혈통의 백의민족은 사라질 것이라는 걱정은 기우인가!?

아무튼 무위자연(無爲自然) 속에 살아갈 날이 하루하루 지나가지만 붙잡을 수 없는 것,
우리 모두 무병장수하시길 바라면서… 복수초 즐감하고 갑니다.♥昔暗 조헌섭♥
몇일간 따뜻하더니 갑짜기 추워지니 다시 한겨울로 가는 것 같네요
창가를 지나는 날카로운 바람이 오싹할 정도로 지나고
모든것이 다 꽁꽁 얼어 붙는 것 같습니다
추운 날 따뜻하게 보내시고 건강하시길 바랍니다...^^
(♡)丁酉年 2월의 한파에 보람되고 행복하게 보내세요^_^ (파이팅) (♡)
잘보고 갑니다 (짱)
몇일간 따뜻하더니 갑짜기 추워지니 다시 한겨울로 가는 것 같네요
창가를 지나는 날카로운 바람이 오싹할 정도로 지나고
모든것이 다 꽁꽁 얼어 붙는 것 같습니다
추운 날 따뜻하게 보내시고 건강하시길 바랍니다...(^^)
하얀구름이 머문 저 먼곳에
봄은 얌전히 기다리고 있을까요?
손끝이 시린걸 보면 아직 겨울인데
내마음은 벌써 기다림으로 봄을 그리는데
아지랑이 아물거리는...
하지만 이번주 내내 춥다네요
빼콤히 얼굴을 내밀던 새싹은 어쩌나요?
때늦은 추위에 감기 조심하시고
따뜻한 하루되세요~~
몇일간 따뜻하더니 갑짜기 추워지니 다시 한겨울로 가는 것 같네요
창가를 지나는 날카로운 바람이 오싹할 정도로 지나고
모든것이 다 꽁꽁 얼어 붙는 것 같습니다
추운 날 따뜻하게 보내시고 건강하시길 바랍니다...^^
겨울의 찬바람과 함께 시작하는 목요일 아침입니다
추운날씨 옷 따뜻히 입으시구 오늘 하루도 좋은하루 되시길 바랍니다
내일 모래면 정월대보름입니다
어릴적 부모님들이 달을보고 빌던 모습이 떠오릅니다
올한해 소망하시는것들 다 이루어지시는 한해로
하시는일 대박나시구 건강하시길 바랍니다
오늘은 날씨가 많이 춥네요
활기차게 시작하시구 행복한 날이길 바랍니다
몇일간 따뜻하더니 갑짜기 추워지니 다시 한겨울로 가는 것 같네요
창가를 지나는 날카로운 바람이 오싹할 정도로 지나고
모든것이 다 꽁꽁 얼어 붙는 것 같습니다
추운 날 따뜻하게 보내시고 건강하시길 바랍니다...^^

반가워요, 블친님 !

아름다운 영상과 글에

마음을 매달아 놓고 가네요..

행복한 하루 되세요 !
몇일간 따뜻하더니 갑짜기 추워지니 다시 한겨울로 가는 것 같네요
창가를 지나는 날카로운 바람이 오싹할 정도로 지나고
모든것이 다 꽁꽁 얼어 붙는 것 같습니다
추운 날 따뜻하게 보내시고 건강하시길 바랍니다...^^

좋은 아침 안녕하세요.
2017년 丁酉년 여명을 밝히는 닭
정월 대보름
한해의 풍요를비는 날이랍니다.
당신의 한해가 정월대보름처럼
풍성하고 밝게 빛나는 한해가 되도록
소원 성취하시길 기도드립니다.
항시 감사하는 마음입니다.
건강하세요.
감사합니다.
그리고 사랑합니다.<불갑산사랑으로부터>
몇일간 따뜻하더니 갑짜기 추워지니 다시 한겨울로 가는 것 같네요
창가를 지나는 날카로운 바람이 오싹할 정도로 지나고
모든것이 다 꽁꽁 얼어 붙는 것 같습니다
추운 날 따뜻하게 보내시고 건강하시길 바랍니다...^^
봄의 전령사 복수꽃이 피기 시작했군요 ~~~~
감사히 즐감하고 공감하고 갑니다~~
풍뎅이님 즐겁고 행복한 목요일되세요~~~~
몇일간 따뜻하더니 갑짜기 추워지니 다시 한겨울로 가는 것 같네요
창가를 지나는 날카로운 바람이 오싹할 정도로 지나고
모든것이 다 꽁꽁 얼어 붙는 것 같습니다
추운 날 따뜻하게 보내시고 건강하시길 바랍니다...^^
-소중한 사랑과 우정-

고맙다는 말 대신 아무말없이 미소로 답할 수 있고
둘보다는 하나라는 말이 더 잘 어울리며

당신보다 미안하다는 말을 먼저 할 수 있는
그런 친구이고 싶습니다.

아무 말이 없어도 같은 것을 느끼고 나를
속인다해도 전혀 미움이 없으며
당신의 나쁜 점을 덜어줄 수 있는
더 소중한 친구이고 싶습니다.

잠시의 행복이나 웃음보다는 가슴깊이
남을 수 있는 행복이 더 소중한 친구이고 싶습니다.

그냥 지나가는 친구보다는 늘 함께 있을 수 있는
나즈막한 목소리에 용기를 얻을 수 있는

아낌의 소중함보다 믿음의 소중함을 더 중요시하는
먼 곳에서 서로를 믿고 생각하는 친구이고 싶습니다.

당신보다 더 소중한 친구는 아무도 없습니다.
소중한 사랑과 우정을 위해 나는 항상 당신을 그립니다.

출처 : 좋은 글 중에서

오늘도 즐겁고 좋은 일만 가득하시길 ...
-불변의흙-
몇일간 따뜻하더니 갑짜기 추워지니 다시 한겨울로 가는 것 같네요
창가를 지나는 날카로운 바람이 오싹할 정도로 지나고
모든것이 다 꽁꽁 얼어 붙는 것 같습니다
추운 날 따뜻하게 보내시고 건강하시길 바랍니다...^^
풍뎅이님~~안녕하세요...............(⌒ε⌒)

눈이내려요 함박눈이...
새 봄은
하이얀 눈 한아름 안고 와
온 땅에 뿌리며
봄이 오라 손짓하는데..

봄이 코앞에 와있는데..
겨울은 가기 싫은가봐요.................(ㅡ_ㅡ;;
우린 봄속에서 다시겨울을 느끼며
2월의 변덕스러움을 다시금 느껴봅니다...........(*└─┘*)

2월은 봄도 아닌것이
겨울도 아닌것이...어정쩡하지만,,
어쩌면 하나님께서 우리에게 주신
봄을 예비하게 하는 달이라고...생각하며
오늘도 고마운 하루에 감사하며,,
살아갈 수 있도록 마음을 조금은 비워두며
살아야 겠어요................(ㅡ_ㅡ)

오늘 하루 내내 행복한 시간 이어지시길 바랍니다..............*(^-^)ノ♡
몇일간 따뜻하더니 갑짜기 추워지니 다시 한겨울로 가는 것 같네요
창가를 지나는 날카로운 바람이 오싹할 정도로 지나고
모든것이 다 꽁꽁 얼어 붙는 것 같습니다
추운 날 따뜻하게 보내시고 건강하시길 바랍니다...^^
친구님 오늘하루도 좋은하루되시고요! 친구신청하고가요^^
몇일간 따뜻하더니 갑짜기 추워지니 다시 한겨울로 가는 것 같네요
창가를 지나는 날카로운 바람이 오싹할 정도로 지나고
모든것이 다 꽁꽁 얼어 붙는 것 같습니다
추운 날 따뜻하게 보내시고 건강하시길 바랍니다...^^
입춘두 지났구 따뜻해야~ 하는디 길위의 바람은 아직두 많이 차갑네요~
도시도 아니고 농촌도 아닌 울동래 고양시 덕양구 관산동 지가 살고 있는 동래입니다
근디 울옆집 아줌씨들 이리~저리 왔다~갔다 우와 모양시~쥑입니다

자기 가슴이 젤루 이쁘고 따뜻하구 자기네 집에서 마시는 차가 젤루 향기롭구 건강에 좋구
뜻깊은 사랑이 가득담겨 있다나요~"^원제든지 낮이던 밤이던 놀러오래유~

늘~자기네 집에서 별이지고 어둠이 질때까지 맘놓구 편이 놀래요~캬
그런데 한집두 아니구 5섯집이나 되는 이~아줌씨들 난리입니다

그런데 지는 가지두 않지만 처다 보지두 않아요
구래골 수준 눈이 높냐구요~암만~암만ㅎㅎㅎㅎㅎ아니라요~

글씨~이아줌씨들은요~울동래~명다방~꽃다방~별다방~진다방~길다방 마담이거든요~
워때유~지~잘했쥬~ㅎㅎㅎㅎㅎ 즐거운 하루 되셔욤~
몇일간 따뜻하더니 갑짜기 추워지니 다시 한겨울로 가는 것 같네요
창가를 지나는 날카로운 바람이 오싹할 정도로 지나고
모든것이 다 꽁꽁 얼어 붙는 것 같습니다
추운 날 따뜻하게 보내시고 건강하시길 바랍니다...^^
이젠 겨울이 점점 길고 지루하게 느껴집니다.
방긋 웃는 미소를 닮은 포근한 봄이 많이 기다려 집니다.

따뜻 하시라고 뜨거운 제 맘을 보냅니다.
(^^)==☞♨~♨~♨ 슝~슝~

건강하게 힘차게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 ★   
˚ ★∴∴★ ※
★★∴∴∴∴★★
★ 행복한겨울 ★
★ 보내세요 ★
★∴∴∴∴∴∴★
★★∴∴∴∴★★
  。★∴★
    ★  ☆
몇일간 따뜻하더니 갑짜기 추워지니 다시 한겨울로 가는 것 같네요
창가를 지나는 날카로운 바람이 오싹할 정도로 지나고
모든것이 다 꽁꽁 얼어 붙는 것 같습니다
추운 날 따뜻하게 보내시고 건강하시길 바랍니다...^^
안녕하세요.
제일 먼저 복수초가 봄소식을 알리네요.
잘 감상했네요.
즐거운 모고요일 잘 보내세요....**
몇일간 따뜻하더니 갑짜기 추워지니 다시 한겨울로 가는 것 같네요
창가를 지나는 날카로운 바람이 오싹할 정도로 지나고
모든것이 다 꽁꽁 얼어 붙는 것 같습니다
추운 날 따뜻하게 보내시고 건강하시길 바랍니다...^^
봄이 온줄 알았는데 아직은 아닌것 같습니다
세월이 빠르다 보니 마음도 성급했던것 같네요
아침에 기침하는 분들이 많았습니다
감기 조심하십시요.
몇일간 따뜻하더니 갑짜기 추워지니 다시 한겨울로 가는 것 같네요
창가를 지나는 날카로운 바람이 오싹할 정도로 지나고
모든것이 다 꽁꽁 얼어 붙는 것 같습니다
추운 날 따뜻하게 보내시고 건강하시길 바랍니다...^^
봄의 전령사가 함초롬이 물을 머금고 피어 있네요.
겉보기엔 여리디 여리기만 한데 언땅을 뚫고 나와 이리 예쁜꽃을 피운다는것이 자연의 오묘함인것 같아요.^^
추웠던 겨울이 이젠 다 가나 봅니다
겨울의 그림자는 조금씩 옅어지고
그 자리에 봄이 조금씩 오고 있네요
잘 계셨는지요 ?
언제나 행운이 함께하고 행복한 날 되세요...^^
얼음새꽃 복수초..
어김없이 봄을 알리려 노랗게 피어나고 있군요.
언땅에서 꽃을 피우는 강인함에 놀라움을 금치 못하며
어지러운 세상에 한 줄기 희망의 빛을 보는 듯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