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구를 보내고...

댓글 0

삶과 이야기들

2020. 10. 29.

10월 28일

 

 

 

 

친구야

함께 했던 그 시간이 행복했다

고맙고 먼저 보내서 미안하다

잘 가시고 편히 쉬시게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