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룡우표 매니아

저작권에 문제가 있는것을 알려주시면 바로삭제함 댓글없는 친구신청은 거절합니다

안키사우루스(Anchisaurus)

댓글 15

우표로 엮는공룡 백과

2011. 3. 11.

안키사우루스(Anchisaurus)

 

 

트라이아스기 말기에 등장한  프로사우로포드류(Prosauropoda : 원시용각류)는 지구에 모습을 나타낸 최초의 작은 초식 공룡 중 하나이다.   최초의 원시용각류는 작은 파충류(Reptiles)였다.  하지만 나중에 나타난 이들의 친척인  아파토사우루스(Apatosaurus ; 초식)나  디플로도쿠스(Diplodocus : 초식) 같은 공룡들은 조상들과 달리 몸집이 거대했다. 초기의 원시용각류는 몸 높이가 테리어 개 정도였다. 물론 몸 길이는 그보다 훨씬 길었지만, 안키사우루스의 화석은 북아메리카에서 최초로 발견된 공룡 화석이다. 몸이 날렵하고 움직임이 재빨라서 육식 공룡과 마주치면 잽싸게 도망칠 수 있었다.

 

     안키사우루스(Anchisaurus)

 학명 : 안키사우루스(Anchisaurus)

분류 : 용반목, 원시용각류(Prosauropoda)

시기 : 2억 2,000만 년 전 ~ 2억 년 전)

크기 : 2.5m

체중 ; 40Kg

발견 : 1818년, 미국 코네티컷 주

식성 : 초식

특징 : 긴 목, 튼튼한 엄지 갈고리발톱

 


안키사우루스는 작은 머리와 긴 목을 지녔다. 작고 연필처럼 생긴 이빨의 모양으로 보아 이 공룡은 덤불이나 키 작은 나무잎을 먹고 살았을 것으로 추정된다. 각 발에는 갈고리 발톱이 달린 발가락이 5개씩 있는데, 이 발톱은 나무를 잡는데 이용되었을 것이다. 작은 두개골에 비해 몸집이 비교적 크고, 둥그런 통 모양으로 생겼다. 길고 튼튼한 꼬리는 두 발로 달릴때 몸의 균형을 잡아주는 역활을 했으며, 또 꼬리에는 튼튼한 근육이 발달해 있었고, 이것은 높이 솟은 등뼈와 갈비뼈처럼 생긴 뼈에 붙어 있었다. 적을 겁주기 위해 꼬리를 좌우로 흔들었을 것이다.

                       

                        아파토사우루스(Apatosaurus)                             디플로도쿠스(Diplodocus)

 

자료출처 : 공룡(아이즐) 외.


가실때 아래 공감 살짝 눌러주고 가세요~~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