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에서 길을 묻다

피할수 없는 운명이라면 차라리 즐겨라! (사진은 추억이다)

고군산도 - 선유도(仙遊島)

댓글 1

Family Story

2020. 4. 30.

고군산도 -선유도(仙遊島)

               전라북도 군산시 옥도면 선유도리에 속한 섬

               선유도라는 이름은 섬의 경치가 너무 아름다워 신선이 놀았다 하여 부르게 된 것이고 전한다. 본래 군산도로 불렸다.

 

2020. 04. 30. 코로나 19 슬기롭게 극복하기 위한 일상탈출~

 

여정~

 

석가탄신일을 기점으로 6일간 연휴인데 당일치기로 떠나는 고군산도 선유도

카메라를 챙기지 못해 핸폰(노트 9)으로 오늘의 영상을 만든다.

대장도 대장봉에서 바라 보는 장자도 & 선유도, 선유도 해수욕장

 

 

 

 

 

핸폰이라 화소가 딸리넹~~

 

 

 

 

                                   대장도 대장봉으로 올라야 선유도의 모든장관을 볼수있으리라~

 

 

 

 

                                     영상으로 담아보고~~

 

 

 

 

                                                한 번 더~

 

 

 

 

대장도 대장봉을 향하여~

 

 

 

 

 

선유도 해수욕장

 

 

 

 

할매바위의 전설을 보며~~

 

 

 

 

좌측 펜션 옆으로 들머리

우측으로 날머리로 잡는다.

 

 

 

 

                                   암벽을 오르며~~

 

 

 

 

 

145m 대장봉 정상에서 선유도 & 장자도 선유도 해수욕장 전경을 조망하여 본다~~~

 

 

 

 

대장도 대장봉에서 조망되는 관리도

 

 

 

 

 

대장봉 정상 전망테크

 

 

 

 

 

 

 

 

 

바람이 몹시도 세차게 불던 대장봉의 정상~

 

 

 

 

 

 

 

 

 

 

바람불어 좋은 날~~

 

 

 

 

대장봉에서 관리도 조망

 

 

 

 

 

 

선유도, 선유도 해수욕장, 장자도

 

 

 

 

 

 

 

 

 

 

 

 

 

 

 

 

 

 

 

 

 

선유도 해수욕장

 

 

 

 

 

 

 

 

 

 

 

 

 

 

 

 

 

 

 

 

 

 

 

 

 

 

 

 

 

 

 

 

 

 

 

 

 

 

 

 

 

 

 

 

 

 

 

 

 

 

 

 

 

 

 

 

 

 

 

 

할매바위

 

 

 

 

 

 

 

 

 

 

 

 

 

 

                               모터바이클 대여(30.000원)하여 투어를 이어간다

 

 

 

 

 

 

 

 

 

몽돌 해수욕장 근처 으뜸 횟집에서 자연산 놀래미 + 매운탕 + 낙지 + 멍개,해삼 = 이슬이

 

 

 

 

 

 

 

 

 

 

 

 

 

 

 

 

 

 

 

 

 

 

 

 

 

 

 

 

 

 

 

 

 

 

 

 

 

 

 

 

 

 

 

 

 

 

 

 

 

 

 

 

 

 

 

 

 

 

 

 

 

 

 

 

 

 

 

 

 

 

 

 

 

 

 

 

 

 

 

 

 

 

 

 

선유도 해수욕장

 

 

 

 

 

 

 

 

 

 

 

 

 

 

 

선유도 해수욕장

 

 

 

 

 

 

 

 

 

 

 

 

 

 

 

 

 

 

 

 

 

 

 

 

 

 

 

 

 

 

 

 

 

 

 

 

 

 

 

 

 

 

 

 

 

 

 

 

 

 

 

 

 

 

 

 

 

 

 

 

 

 

 

 

 

 

 

 

 

 

 

 

 

 

 

 

 

 

 

 

 

 

 

 

 

 

 

 

 

 

 

 

 

 

 

 

 

 

 

 

 

 

 

 

 

 

 

 

 

 

 

 

 

 

 

 

 

 

 

 

 

 

 

 

 

 

 

 

 

 

 

 

 

 

 

 

 

 

 

 

 

 

 

 

 

 

 

 

 

 

 

 

 

 

 

 

 

 

 

 

 

 

 

 

 

 

 

 

 

 

 

 

 

 

무녀도에 밀물이 밀려오며~

 

 

 

 

 

 

2020. 04. 30. 석가탄신일 기념으로... 그린(영국) Evergreen - Susan Jack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