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에서 길을 묻다

피할수 없는 운명이라면 차라리 즐겨라! (사진은 추억이다)

용봉산(龍鳳山)

댓글 1

등산(登山)

2020. 5. 16.

용봉산(龍鳳山) - 381m

          충청남도 홍성군 홍북읍에 있는 이다.

          이름은 의 몸집에 봉황의 머리를 얹은 듯한 형상인데서 유래했다.

          산 전체가 기묘한 바위와 봉우리로 이루어져 충남의 금강산이라 불릴만큼 아름답다.

          정상까지 산행하는 동안 수백장의 한국화를 보듯이 시각각으로 풍경이 바뀌는 것이 용봉산의 특징이다.

 

2020. 05. 16.

코스 : 용봉초교앞 주차장 - 미륵불,용도사 - 투석봉 - 최고봉, 용봉산 - 최영장군 활터 - 노적봉 - 악귀봉 - 용바위 - 병풍바위 - 용봉사

         - 구룡대 - 용봉초교앞 주차장.

포스팅~

 

안개 자욱한 날 용봉산 기암바위에 나란히 서다.

 

 

 

 

 

용봉초교 다리 건너편에 공영 주차장에 주차를 한다.

 

 

 

 

 

용봉 초교 옆으로 매표소(1.000원) 들머리

 

 

 

 

 

매표소 - 들머리

 

 

 

 

 

매표소 앞에 있는 용봉산 산행 안내지도

 

 

 

 

 

 

 

 

 

 

                                                2일동안 내린비로 인해 등산로엔 물기을 잔득 머금고 있다.

 

 

 

 

 

미륵암.용도사

 

 

 

 

 

 

 

 

 

 

미륵암

 

 

 

 

용도사 대웅전

 

 

 

 

 

 

 

 

 

 

 

안개 자욱한 등산로

 

 

 

 

 

정자

 

 

 

 

 

 

 

 

 

 

 

 

 

 

 

 

 

 

 

 

 

투석봉 전경

 

 

 

 

 

 

 

 

 

 

 

 

 

 

 

 

 

용봉산  최고봉

 

 

 

 

 

 

용의 몸집에 봉황의 머리를 얹은듯한 형상이라 용봉산

 

 

 

 

 

 

흔적을 함께 남겨본다.

 

 

 

 

 

노적봉과 최영장군 활터 삼거리

 

 

 

 

 

 

 

 

 

 

최영장군 활터

 

 

 

 

 

 

 

 

 

 

 

 

 

 

 

최영장군 활터 전경

 

 

 

 

 

흔적 남겨본다.

 

 

 

 

 

 

 

 

 

 

 

 

 

 

 

 

 

 

 

 

 

 

 

 

 

 

 

 

노적봉

 

 

 

 

 

노적봉 전경

 

 

 

 

 

 

 

 

 

 

 

 

노적봉에서 악귀봉으로 가는 등산로 기암바위에 용봉산 명품 소나무

 

 

 

 

 

 

 

 

 

 

 

 

 

 

 

 

 

 

 

 

 

 

 

 

 

 

                                            솟대바위

 

 

 

 

 

 

 

 

 

 

 

행운바위

 

 

 

 

 

 

 

 

 

 

운무에 휩싸인 노적봉

 

 

 

 

 

노적봉 주능선

 

 

 

 

 

 

악귀봉 전경

 

 

 

 

 

 

 

 

 

 

 

 

 

 

 

물개바위

 

 

 

 

 

 

 

 

 

 

 

 

 

 

 

 

 

 

 

 

 

 

 

 

 

전망대

 

 

 

 

전망대에서 바라 본 운무에 휩싸인 노적봉

 

 

 

 

 

 

 

 

 

 

전망대에서 본 두꺼비 바위 주 능선

 

 

 

 

 

두꺼비 바위

 

 

 

 

두꺼비 바위

 

 

 

 

 

 

 

 

 

 

삽살개 바위

 

 

 

 

 

 

 

 

 

 

용바위, 병풍바위로 이어간다.

 

 

 

 

 

션~ 한 맥주 한잔하고 이어간다.

 

 

 

 

 

 

 

 

 

 

앞으로 이어 갈 용바위, 병풍바위

 

 

 

 

 

 

 

 

 

 

용바위 전경

 

 

 

 

 

 

용바위 전경

 

 

 

 

 

용바위라고 하는데....

 

 

 

 

 

 

 

 

 

 

 

용바위를 뒤로하고 병풍바위로 이어간다.

 

 

 

 

 

 

 

 

 

 

병풍바위 쪽으로 이어간다.

 

 

 

 

 

 

 

 

 

 

 

 

 

 

 

 

 

 

 

 

 

 

 

 

 

 

 

 

 

 

 

 

 

병풍바위 상단에 의자 바위

 

 

 

 

 

병풍바위 상단바위

 

 

 

 

 

 

 

 

 

 

 

의자 바위

 

 

 

 

 

병풍바위 상단 의자바위에 앉아보니 시원하다.

 

 

 

 

 

내포 신도시 전경

 

 

 

 

 

병풍바위

 

 

 

 

 

 

 

 

 

 

 

 

 

 

 

 

 

 

 

 

 

 

용봉사엔 증측 공사중으로 바쁘게 움직이고 있다.

 

 

 

 

 

 

 

 

 

 

용봉산 용봉사 일주문

 

 

 

 

 

용봉사를 하산하며 용봉초교 앞 주차장으로 이어간다.

 

 

 

 

 

 

 

 

 

 

 

 

 

 

 

 

 

하산마을에서 용봉산으로 오르는 등산로 입구로 하산한다.

 

 

 

 

 

용봉초교까지 왔다.

 

 

 

 

 

용봉초교 앞 다리건너 편 주차장에 도착한다.

 

 

 

 

 

용봉초교

 

 

 

 

 

주차장에서 바라 본 용봉상 전경인데...

아직까지도 운무에 휩싸여 있다.

 

 

 

 

 

트랭글 기록

 

 

전일에 이어서 아침까지 이슬비가 부슬부슬 내린다.

영인산으로 산행 할려고 계획하고 가는중에 계속 빗방울이 그치지 않아서

충남 홍성 용봉산으로 산행지를 급선회 하였다.

 

용봉산에도 역시나 전일부터 계속 내린 비로 등산로엔 물기를 잔뜩 머금고 있었다.

용봉산의 원점회귀 산행동안 운무에 휩싸여 전체적인 조망은 볼수 없었으나 부분의 기암바위들로 만족해야 했다.

 

 

2020. 05. 16. 그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