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에서 길을 묻다

피할수 없는 운명이라면 차라리 즐겨라! (사진은 추억이다)

속리산(아가봉-옥녀봉)

댓글 1

등산(登山)

2020. 10. 9.

아가봉-옥녀봉

 

2020.10.09. 한글날

코스 : 갈론구곡, 행운민박 주차 - 전망대 - 아가봉 - 매바위 - 옥녀봉 - 갈론지킴터 - 행운민박

포스팅~

가을 버섯 손 맛을 볼려고 겸사해서 찾은 아가봉,옥녀봉 연계산행.

 

 

 

행운민박, 행운가든에 주차한다.

 

 

펜션

 

 

 

행운가든 도로변 가장자리에 주차한다.

 

 

 

행운가든 뒷편 계곡을 건너서 산행은 시작된다.

 

 

 

 

 

 

 

 

 

 

 

 

옥녀봉~

 

 

 

 

 

 

 

 

 

 

 

 

 

 

 

 

 

 

 

매바위

 

 

 

 

 

 

 

 

 

 

10초 셀카~

 

 

 

아가봉에서 션한 막걸리로 갈증을 해갈한다.

 

 

 

아가봉을 뒤로하고 옥녀봉으로 향한다.

 

 

 

 

 

 

 

이곳에서 한동안 가파른 옥녀봉으로 오른다.

 

 

 

 

 

 

 

 

 

 

 

 

 

 

 

 

옥녀봉에서의 휴식을 마치고 하산을 시작한다.

 

 

 

 

좌측 갈론계곡으로 하산한다.

 

 

 

 

 

 

 

 

 

 

임도까지 내려선다.

 

 

 

 

 

갈론지킴터

 

 

 

 

 

트랭글 기록

 

 

가을산행겸 가을 송이 손 맛을 볼려고 다시 찾은 아가봉,옥녀봉~

넘 늦은감이 있다.

 

매년 9월 말경에 찾아야 하는데... 넘 늦었다.

가을산에 정취를 마음껏 느꼈다.

갈론 계곡에 발 담그고 산행에 피로를 살짝 풀어 본다.

 

낼은 강원도 화암사 성인봉에 올라 울산바위 뒷배경으로 설악의 바람을 맞으러 갈 예정이다.

 

 

2020. 10. 09. 한글날.   그린(영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