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르페 디엠

건강, 재력, 여행, 행복

잠실 산책

댓글 0

국내

2020. 9. 27.

오랜만에 한성백제 박물관에 갔더니 휴관이었다.

 

과거로의 산책은 다음 기회로 미루고,

 

발걸음도 가볍게 잠실 산책에 나섰다.

 

따뜻한 햇살과 향긋한 공기가  마음을 포근하게 했다.

 

꽃들이 지천으로 화사하게 피어있었다.

 

자연은 모든 것을 대지의 어머니처럼 품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