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부· 서러운 사람들의 하루

해당화 2020. 3. 17. 20:43





바람불어 좋은 날 민중당과 함께



들녘에 황소바람 부는 날

농민수당 현수막

달기가 고역일지라도

농업농촌농민의 정당 민중당

예비후보들 당원들

참 부지런히 뛰는구나

도시에서 서명받을 때도

인기가 있었더랬다

"모든 농민에게

년 360만원, 국회입법!"

우리농업을 살리는 길이라

지금 핫이슈가 됐지

도의회도 농민의 목소리를

외면치 말아야겠지

소외되는 농업정책을

앞장서 챙기는

진보정치의 꽃 민중당이

코로나 긴급대책만큼

소중히 다가오는 오늘이어라

광풍 속에서도

어깨 뻐근하게 현수막을 건

간절한 바램의 사람들

한 주를 또 힘차게

시작하는 농민후보들에게

민중당 바람아 불어라

외침이 절로 터져나오는구나

유일하게 우리농업 농촌농민을 챙기는 정당이 민중당이죠? 농민수당 국회입법!은 촛불정부에서도 소외된 우리농업 농민을 살리는 길이 되겠죠? ^^
포탈에서 보고 왔는데 시가 너무 좋아서 공유 좀 하겠습니다. 감사합다.
네, 감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