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부· 서러운 사람들의 하루

해당화 2020. 4. 3. 20:42




진달래는 내 가슴에 피는가



4월엔 봄꽃들도 많지만

세월은 멀리 왔어도

잊지 못할 기억

진달래처럼

내 가슴에 다시 피어라

4.3 민중항쟁

4.11 김주열열사 추모

4.12 부활절

4.16 세월호 참사

4.19 민주혁명

4.20 장애인의 날

4.22 지구의 날

4.30 석탄일

어찌 허투루 넘기랴

가짜 위성정당

국정농단 핑크빛

4.15총선때

껍데기는 가라 외치랴

코로나에도 70%가

투표하겠다니

가장 힘들게 고통받는

노동자 서민들은

과연 누구를 찍을까

포클레인 경운기

일하는 사람들 유세차가

눈시울 뜨겁게

훅 끼쳐왔던 4월은

민중이 후보로 나서서

일어서는 달 아니랴

갈라진 이 산하

촛불 하나 켜 드는

간절한 소망 이루어라


미완의 4월이죠? 잊지 못할 기억들...민중의 직접정치가 간절해지는 오늘입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