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3부 우리를 불안케 하는 것들

해당화 2020. 7. 11. 07:50

 

 

유정리 그 땅은 농민에게

 

 

야산을 파 헤치고

황무지를 일궈

식량증산 농지를 만든

어언 40년 세월

철원 민통선 마을 농민들

이제 60대이건만

 

어느 날 농어촌공사는

임대계약 연장 대신

전화로 매각 통지하고선

그 땅을 비워란다

 

이 소식을 접하자

저 토지개혁

농지를 농민에게

오래 전 단어가 떠올라

내 마음 씁쓸하더라

 

야박한 공기업

땅을 빼앗는 탁상행정

젊음을 다 바쳐

벼논을 일군 농민들에게

피눈물이 흐르지

 

쌀을 거두기까지 5년

피땀어린 고생

이 땅을 지켜낸 사연들

어찌 잊을손가

13개 농가

그 땅을 뺏지 마라

 

 

 

 

 

 

 

 

 

 

 

 

경자유전의 대의를 다시 한번 되새기게 되는 서글픈 소식 앞에서 40년 세월 황무지를 개간 벼논을 일군 유정리 농민들의 목소리를 농어촌공사가 외면치 말아야죠? 위민행정 민중행정 실현이 간절합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