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향詩

藝術, 삶과 사랑 詩仙으로 ... 潤香詩人 !!

무덤, Sepulcher, 윤향, 潤香, Yun hyang

댓글 2

茶香

2020. 6. 26.

 

 

 

 

 

 

 

 

 

 

 

 

 

 

 

 

 

무덤


윤향, 潤香.



순하디
순하게


걸르고
걸러서
걸어 가야할


하얀, -




 

.

 .

 

 

 

 

 

 

 

​ .

 

 

 

 

 

 

 

 







Sepulcher

 

 

Yunhyang, 潤香.


Mild and
Mellow



Refine
Filtering

Go walking
0,White road -

 

Way

,

to

.

.

 

 

 

 

​ . 2020.6.26. 08:55 生

 

 

 

 

 

 

 

 

https://yunly77.blog.me/222012664280

 

무덤, Sepulcher, 윤향, 潤香, Yunhyang

​​ . ​​​​​​​​​​​​​ 무덤 윤향, 潤香. 순하디 순하게 걸르고 걸러서 걸어 가야할 하얀,길...

blog.naver.com

 


 

 

 

 

 

 

 

 

 

 

 

 

 

 

 

 

 

 

사업자 정보 표시
| | | 사업자 등록번호 : -- | TEL : --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