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향詩

藝術, 삶과 사랑 詩仙으로 ... 潤香詩人 !!

상사화, Compassion flower. 윤향, 潤香, Yun hyang

댓글 3

茶香

2020. 6. 8.

 

 

 

 

 

 

 

 

 

 

 

 

 

 

 

 

 

 

 

 

 

 

 

 

 

Compassion flower

Yun hyang.

 

 

 

 

 

 

 

상사화

윤향, 潤香.

그대 그리워
다가선 자리
그대 빈자리 만 보이고

그대 차마
찾을길 없어
그대 넋으로
붉게 물든
그대 이마음 차마
돌아 설수없는 강
그대 피로 물들인

그대 기다리며
그대 문설주에
기대서 죽는 生
살아서 오는 滅

영원히 별을 헤는 꽃
영원한 그리움
헤이는 꽃무릇
기다림으로 가고,
오는 이마음과 血


念 의

想思花 여 !

 

 

 

 

 

 

 

 

 

 

 



.

 

 

 

 

  

 

 

 

 

 

 

 

사업자 정보 표시
| | | 사업자 등록번호 : -- | TEL : --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