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밥, 죽, 면』

행복한 요리사 2022. 6. 21. 10:09

낮이 가장 긴 하지엔 

달걀쌈밥

 

 

 

 

여름으로 가는 길목에 낮의 길이가 가장 긴

하지가 쉬어가라 발목을 잡습니다. 해뜨는

동녘에는 구름으로 가리어 새벽을 늘렸고

해지는 서녘에는 운산이 가로막고 셨습니다.

입하부터 따지면 여름의 한 중심이지만

더위는 시작도 안 했답니다.

 

 

 

 

하지는 단오와 유두절 사이에 끼어있어

계절상 반대편인 동지에 비해 절식도 없고

절기로서 제대로 대접을 받지 못하는 듯

싶습니다.  음력 5월 5일을 단오라 하며

 수리취절편, 도미찜, 준치만두, 붕어찜,

어채 등을 만들어서 먹었다는데요.  

 

 

 

 

6월 보름에는 동으로 흐르는 물에 머리를 감고

재앙을 푼 다음  떡수단, 보리수단, 구절판, 

복분자화채 등의 절식을 만들어

먹었다고 합니다.

 

 

 

 

그래서 단오와 유두절 사이 중간쯤에 끼어 있는

하지에 먹을만한 아주 간단한 음식을 만들어

보았습니다. 해마다 막내동생이 블루베리를 

보내줘서 곁들였더니 계절을 닮아

곱고 예쁜 것 같아요.

 

 

 

 

 

 

 

재료

 

 

* 달걀6개,밥 적당량,파프리카(빨,노)1개씩,

오이1/2개,소금,포도씨유 약간씩.

* 밥양념: 참기름,소금,통깨 약간씩.

* 간장소스: 간장,매실청

 

 

 

 

만들기

 

 

1. 달걀은 약간의 소금을 넣고 잘 풀어서 준비한다.

2. 팬에 포도씨유를 두르고 2숟갈씩 달걀물을 

넣고 앞 뒤로 타지않게 부친다.

3. 손질한 파프리카 오이는 곱게 채 썬다.

4. 밥에 참기름, 소금, 통깨를 넣고 골고루 섞는다.

5. 조금 길쭉하게 만든 밥을 2의 달걀 부침 

위에 올려 돌돌 만다.

6. 좀 크게 부친 달걀 전을 반으로 자른 후

밥, 파프리카, 오이 채를 올려 돌돌 말아 

접시에 담고 간장소스를 곁들인다.

 

 

 

 

 

 

 

 

 

 

 

 

 

 

 

 

 

 

 

 

 

 

 

 

 

 

 

 

 

 

 

 

 

 

완성입니다

 

 

 

 

 

 

 

 

 

 

 

 

 

 

 

 

 

 

 

 

 

 

 

 

 

 

 

 

 

이전 댓글 더보기
큰 꽃은 단지 클 뿐이고
작은 꽃은 단지 작을 뿐이다.
오래 피어 있는 꽃은 오래 피어 있을 뿐이고
일찍 지는 꽃은 일찍 질 뿐이다
그것은 차이고 다양성일 뿐 우열이 아니다.

- 이승헌(글로벌사이버대학총장) -

너무나 맘에 드는 글을 올려봅니다.
다름의 사회
개성의 사회
서로 존중할 줄 아는 사회

사람도 키가 큰 사람은 키가 클 뿐이고
말을 잘하는 사람은 말을 잘 할 뿐이고
잘 생긴 사람은 잘 생긴 것 뿐입니다.

다름을 이해하고 존중하는 문화
지금 우리가 가져야 할 마음인 듯합니다.

장마 무더위로부터 안전하고 현명하게
지내시길 기대합니다.
채소 들어간 게...더 맛나겠습니다.
ㅎㅎ95
달걀말이쌈밥
음식의 변천하는 모습을 눈으로 봅니다
어직 저는 이런 모양을 보지 못해 처음입니다
멋을 떠나서 정말 대단합니다
맛있어 보이는 달걀쌈밥~~
먹고싶어요^^
계란 붙이는 프라이팬 처음 봅니다.
손님 접대 시 참 유용하게 쓸 것 같습니다.
장마대비 잘하시기 바랍니다.
안녕하십니까.
때 이른 무더위에
오늘 하루도 고생이 많으셨습니다.
늦은 시간에 들렀다가 올려주신 달걀 쌈밥의 포스팅에
즐감하고 갑니다.
98공감
안녕하세요?
♡ 유엔 공공 서비스의 날 건강 관리 잘하시고 보람 된 하루 보내세요♡
보기 좋은 떡이 먹기도 좋다지만
이렇게 넘 이쁘게 식탁에 놓여진다면~~~`
아까워서 어덯게 먹죠?
예술입니다.
오늘도 식탁 위에 꽃을 피워놓으셨네요^^
간편하게 만들어 맛있게 먹을 수 있을 것 같네요
흐린 하늘로 시작하는 목요일 아침입니다.
장마비가 많이 내린다는 예보가 있어 걱정입니다.
비 피해 없으시고,
무더위에 지치지않는 날 되십시오
고운 날 되시구요.
허허허
먹방은 아니어도 이정도면 최소 다섯접시는
비워낼 것 같은데, 너무나 맛갈스럽습니다.
참 맛있어 보니는 군요. ㅉㅉㅉ^^


사람들은 착한 일을 하면 천국에 갈 것이라 생각하고
착한 일을 하기위해 애를 쓰게됩니다.
그래서 예수를 믿고 착하게 살아보려고 하고, 성경을
배워서 전도를 많이 하고 그런 일로 하나님께 가까이
나아가고자 하는 마음을 갖기도 합니다.
그것은 사람들이 자기를 몰라서 자신의 위치를 높은
곳에 올려놓고 자신의 하는 일을 높이 평가하기 때문
입니다.
사람은 자신이 흙에서 나왔다는 사실을 분명히 인지
하고 흙은 아무런 일도 할 수 없는 존재임을 알아야
합니다.
모든 선한 일은 예수님으로 부터 나오고, 예수님만이
행하실 수 있기 때문입니다.
오늘도 감사합니다. 평안하시기 바랍니다.
105.
행복한 요리사님, 안녕하세요?
달걀쌈밥 잘 보았습니다.
아침에 김말이밥을 해 주었는데,
달걀쌈밥도 한 번 해 봐야겠습니다.
6월의 마지막 금요일~
오늘도 멋진 하루 되세요~ ^^
★월화수목금~!!
★불타는 금요일~^♥^
★비타민처럼 활기를 주는 금요일~!
★주말을 맞이하는 즐거운 마음으로 한 주의 피로를 날려버리세요~^♥^
★그리고 나를 위해^o^~♬특별한 보상을 계획하면서(^*^)kiss
★장마에 비피해들 없길 바라며★
★ 즐겁고 행복한 불금되세요~^♥^
와우 맛이상큼해서
더위이기기엔 좋을것같네요
행복한 금요일되세요
감사히봅니다~~
어둠스레 하고
칙칙 하면서 꿉꿉하고
빗길 지나가는 차량소음은 유난히도 심란하 게 들리는
장맛권입니다.
지금은 소강 상태를 보이고 있네요.

고우신 불로그님들!
안녕하세요?
비가 얌전히 내린다고 말씀들 하시는 데,
비 피해는 없으신지요?
잠시 짬 내어 님들 불방 마실 길 나섰습니다.
올리신 작품 감상하고 님들의 근황 살펴보며 물러갑니다.
늘 건강 지키시구요.
사랑합니다.

늘샘 초희
공감 108
안녕하세요. 행복한 요리사님
행복감을 주는 요리사로 불러보고 싶어요.
잠시 비가 소강상태를 보이고 있습니다.
해가 잠시 얼굴을 내밀기도 하구요.
하지만 이내 곧 다시 흐려집니다.
오늘까지 많은 비가 내린다고 합니다.
피해 업으시도록 유의하시길 바라구요.
즐겁고 행복한 하루 보내시길 바랍니다.
안녕하세요~♬
계속되는 무더위에
생활 리듬의 정체성은
잃어가지만....

더울 때 일수록
몸에 좋은음식
많이 챙겨 드시면서

즐거운 마음으로
건강하고 보람 있는
주말 휴일 보내시길요^^*
담백하고 맛나겠어요^^
lastm.net
행복한요리사님~114
지금 주무시겠지요?
어제는 종일 바람도 불고
참 시원한 하루였었네요
오늘은 소나기도 있고 어제처럼 시원하다고 합니다
또 다시 새로운 한주를 맞았네요
한주 잘 보내시길 바랍니다
다녀갑니다
안녕하세요?
♡ 6월의 마자막 월요일 건강 관리 잘하시고 보람 된 하루 보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