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락 모음』

행복한 요리사 2021. 5. 11. 10:09

 

장아찌(곰취 머위 깻잎)묵은지

쌈밥과 두릅산적 도시락

 

 

 

 

 

입하로 접어들면서부터 편서풍이 강하게 불어 오더니

며칠째 황사인지 미세먼지인지 모를 뿌연 층이 공중

가득히 떠다녔습니다. 그사이 어린이 어버이날도

꿈속처럼 지나가고 다시 찬란한 5월의

중순으로 접어든 어제는 또

봄비가 내렸습니다. 

 

 

 

 

덥지도 춥지도 않은 전형적인 봄날에 내린 비로 금천의

세느강가는 초록의 평화가 가득합니다. 어버이날과

일요일도 출근하느라 밤 늦게 집에 온

딸아이에게 봄의 참맛을 느끼게

해주고 싶었습니다.

 

 

 

 

동생이 가져온 나물로 장아찌를 담고 실하게 생긴 

두릅으로 산적을 만들었는데요. 동서가 보낸

묵은지와 장아찌를 활용해서

만든 쌈밥입니다.

 

 

 

 

다이어트로 몸무게를 감량하면서 집밥이

그리웠다는 딸아이를 위해 정성껏

도시락을 준비했습니다.

 

 

 

 

 

장아찌(깻잎 머위,곰취,김치)쌈밥

 

 

*재료: 장아찌(양념깻잎,머위,곰취),묵은지,밥 

적당량씩,참기름,깨소금,천일염(요리용) 약간씩.

 

* 만들기: 1. 밥에 참기름, 깨소금, 소금 약간을 넣고

 골고루 섞은 후 한입 크기로 동그랗게 만든다.

2.  양념 깻잎, 머위, 곰취, 묵은지 잎에

양념한 밥을 올려 동그랗게 만든다.

 

 

 

 

 

 

 

 

 

 

 

 

 

두릅산적

 

 

* 재료: 두릅 한줌,닭안심300g,파프리카

(빨,노)1개씩,우유1.5컵,소금,포도씨유 약간씩.

 

* 닭안심 양념: 간장2.5숟갈,설탕1/2숟갈,맛술,청주

1숟갈씩,다진마늘1/2숟갈,달걀1개,후춧가루 약간.

 

* 만들기: 1. 힘줄을 제거한 닭안심은 우유를 붓고

20분 정도 두었다가 찬물에 헹궈 물기를 뺀다.

2. 1의 닭안심은 양념을 넣고 재운 후

포도씨유 두른 팬에 굽는다.

3. 손질해서 썰은 파프리카는 끓는 물에

약간의 소금을 넣고 살짝 데친 후

찬물에 헹궈 물기를 제거한다.

 

 

 

 

4. 손질한 두릅도 끓는물에 약간의 소금을 

넣고 데친 후 찬물에 헹궈 물기를 제거한다.

5. 산적꽂이(꼬챙이)에 두릅, 구운 닭안심,

파프리카, 두릅 순서로 끼운 후 달걀물을

묻혀 포도씨유 두른 팬에 앞 뒤로 굽는다.

6. 달걀 지단에 데친 두릅을 올려 말은 후

다시 김밥김으로 말아 먹기좋은 크기로 썬다.

 

 

 

 

 

 

 

 

 

 

 

 

 

 

 

 

 

 

 

 

 

 

 

 

 

 

 

 

 

 

완성입니다

 

 

 

 

 

 

 

 

 

 

 

 

 

 

 

 

 

 

 

 

 

 

 

 

 

 

 

 

 

 

 

 

 

 

이전 댓글 더보기
너무 맛있을것 같아요.
급 배고파졌어요.ㅎㅎ
공감 꾹~누르고 갑니다.
안녕하세요 회원님
즐거운 수요일 오후 보내고 계신가요??
최근 우리나라에 각종 사건사고가
끊이지 않고 있습니다..
항상 안전 조심하시고 좋은 일만
가득하시길 기원합니다.
아카시아 꽃 향기로운 5월 언제나 밝고
고운 마음의 향기로 행복한 하루를 맞이
하시고 수요일 오늘도 환한 웃음으로 언
제나 밝고 고운 마음의 향기로 건강 유의
하시고 오늘도 남은 시간 즐겁게 마무리
하세요.
성큼 다가온 여름 날씨 같은 하루 동아 수고 많이 하신
님의 글방에 머무르며 정성으로 올려주신 작품을
접하고 머물다 가면서 선강에 유의하시라는
인사를 드립니다.
오늘
하루도
마음 가득
행복 가득
사랑 가득
웃음 가득
건강 가득한
목요일 되세요.
안녕하세요?
♡장미의 계절 건강 관리 잘하시고 보람 되게 보내세요♡
행복한 요리사님 안녕하세요..
세상에서 중요한 세 가지 금이 있는데 황금, 소금, 지금이라고 합니다.
그러나 죽음 앞에서 황금은 그저 돌덩이에 불과하고
소금은 언제든 황금으로 살 수 있습니다.
반면 지금은 그 어떤 것으로도 살 수 없고 죽음의 순간까지 함께 합니다.
죽음이 다가오기 전 삶이라는 주어진 시간 속에서
황금보다 더 소중한 것들로 채우시기 바랍니다.

코로나 19 AZ백신 접종도 원활하게 진행되면 코로나 19도에 대한
위협도 조금은 나아질 것으로 기대해 봅니다..
오늘 하루도 여유있고 편안하게 보내시기 바라며
정성으로 올려주신 사랑의 밥상 귀한 포스팅에 오늘도 감사히 머물다 갑니다..~~
막바지 봄날 건강하세요.
도시락이 예술입니다.^^
자신이 한
행동들에 책임을 지지 않으면
스트레스를 받고 심리적으로 위축된다.
<중략>
책임을 지는 태도는 자신을 사랑하는 행위다.
우리들 대부분은 무슨 일을 저지르고 나서야 깨닫고 가책하게 되며,
때로는 책임감을
피하기 위해 몸을 웅크린다.

- 제이크 듀시의《오늘부터 다르게 살기로 했다》중에서 -

사람이 살면서
가장 경계해야 할 것은
'그 사람, 무책임하다'는 평판이라고 합니다.

‘그 사람은 영락없는 사람이야’
‘그 사람이라면 믿을 수 있어’

오늘 우리에게 주어진 작은 일에도 책임지는 것
오늘을 사는 이유입니다.

우리 님 모두 멋진 하루 만드시길 기대합니다.
사랑합니다.
맛나게 보입니다.
행복한 요리사님 안녕하세요? 빵긋 빵긋
아우 아직도 맛있는 밥상을 안치웠군요
혹시 저 한상 주실려고 아직도 못치우시고 계신건 아닌지요? ㅎㅎㅎㅎ
오늘도 남은시간 사랑으로 가득한 즐겅운 시간으로 열어 가시기 바랍니다
문안인사 드리고 갑니다
감사 하니다 행복한 요리사님 빵긋 빵긋
103.
오늘도 공감하며 봅니다.
건강식이고 정말 속이 편하겠습니다.
행복한요리사님 안녕하세요..
오늘은 고온현상으로 초여름의 날씨를 보인다고 하고
주말에 비가 온 후 수그러들 것이라고 하네요..
코로나 19 확진자는 다시 700명대로
우리의 삶을 위협하고 있으니
거리 지키기, 위생 관리 철저히 하시기 바랍니다..

말을 할 때 사실인지, 상대에게 유익한 것인지,
꼭 필요한 이야기인지 확인한 후에
말을 해야 실수가 없을 것 입니다
오늘도 편안하고 여유있게 보내시기 바랍니다..
정성으로 올려주신 사랑의 밥상 귀한 포스팅에 오늘도 감사히 머물다 갑니다..~~
...안녕하세요....、

기분좋은 하루를 시작해 봅니다..^^
좋은 사람들과 함께 하는 이공간..
요즘 참 행복함을 느낍니다....어느 순간부터
인가 매일매일 이렇게 안부를 주고받는 지금
이 시간들이 그 어느날보다 더 감사하게 느껴
집니다..오늘도 짧은 흔적이지만 소소한 일상을
담아 고마운 분들과 함께 안부를 나누고 갑니다.
오늘은 어제보다 두배의 행복함을 안고 솜털같은
마음으로 가볍게 출발하시길 바랍니다....、

무얼 준비하실까^^


꺽^)^
담벼락 비집고 올라오는 새 순 앞에서
봄이 왔음을 느낀지 얼마전인 데,
입하가 지나고 여름을 맞고 있습니다
아직은 아름다운 봄 날 안에 머물며
봄 날을 만끽합니다.

고운님!
안녕하세요?
행운과 불행은 따로 있는 것이 아니고
동전의 앞 뒷면 처럼 함께 있지않을까요?
이렇게 아름다운 계절에 신의 은총으로
마르지 않는 축복의 물줄기에 젖으시길 빕니다.
정성으로 올리신 작품 님의 마음을 보는 듯 합니다.
가내가 늘 평화 안에 머무시길 ~~~~~

사랑합니다
            
시인 한문용
오늘도 즐겁게 잘 보네시고
주말 같은 금요일 한주 마무리
잘 하시고 즐거운 날 사랑 가득
행복 하세요.
봄나물을 먹는것은 봄을 그대로 먹는거겠죠
봄을 제대로 먹어야 여름을 잘 보낼수 있습니다
ㅎ~~
맛있게 보고 있습니다.^^
감사합니다.


부모의 마음,
가정의 달을 맞아 클라라와 아버지의 마음을
올려봅니다.
우리는 가족간에도 마음의 빈틈이 많아서 언제나
미안함과 서운함을 감추고 마음을 닫고 살라 갑
니다. 그럴 때에 마음을 열 수 있도록 돕는 멘토가
있다면 얼마나 좋을까요. 저는 클라라의 이야기를
할 때면 눈이 촉촉해지는 것을 어쩌지 못합니다.
우리 모두 사랑할 수 있는 아니 사랑할 수 밖에 없
는 마음속의 진정을 이야기하는 시간이 되기를 마
음속의 진정을 이야기 하는 시간이 되기를 마음으
로 빌어봅니다. 감사합니다.
와우!!
봄밥상이네요
도시락싸서 나들이 가고싶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