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줄 오두막 편지

소나무 2022. 2. 28. 07:03

 

 

 

 

 

 

부자 되기 그리 어렵지 않네요.

화목난로 장작으로 쓸 참나무(통나무)를 4톤가량 목재상을 통해 구입했습니다.
이제 곧 봄이 코 앞인데 무슨 화목 장작을.... 할지도 모릅니다.
내년 겨울에 땔 나무를 일년 앞서 마련했습니다.
장작을 미리 준비해 놓으면 그만큼 수분이 줄어들어서, 처음 난롯불 지필 때 불 붙이기가 쉽습니다.
연기도 줄어들고 열효율성도 더 높더군요.
이번 겨울에 때고 있는 장작도 일 년전 작년에 미리 준비해 놓은 것 입니다.
구입한 참나무를 기계톱으로 자르고 도끼로 패어서 처마 밑에 가지런히 쌓고 있습니다.
큰 통나무를 도끼로 내리쳐 한 번에 쩍하고 갈라질 때, 그 통쾌함과 성취감은 장작 마련의 힘듦을 한번에 날려줍니다.

노동이란 생각보다는 운동한다는 생각이 듭니다.
통나무가 점점 줄어든 만큼 장작은 처마 밑에 차츰차츰 쌓여 갈 때, 마치 노동의 대가로 통장에 돈이 조금씩 쌓여가는 듯합니다.
이 작업을 아마 며칠간 더해야 할 듯합니다.
몸은 힘들지만 마음은 넉넉하고 뿌듯합니다.
처마 밑 장작을 보고 있으면, 마치 예금통장에 돈이 넉넉하게 쌓여가는 기분, 부자가 된 기분이 듭니다.
일 년 앞서 미리 마련해 놓은 장작 더미가 마음을 부자로 만들고 있습니다.
갑자기, "여러분 부자 되세요" 하던 오래전 방송 광고가 생각납니다.

 

 

2022년 2월 마지막날, 박영오 글 사진

 

 

 

 

안녕하세요?

겨울을 맞이하기전에
겨우살이 준비로
넉넉한 식량과 땔감이중요하던 시절이 있었지요

지금은
석유나 가스 전기로 난방을 하곤하지만

어느날
우리는 다시금 화목으로 난방을 해야할지도 모르지요

그럴일이 없기를 바라지만
세상돌아가는 모양이 수상한 현실이니....


언제나 행복한 날들이 되세요
일년 땔감을 마련해 놓으니 부자 된듯 하지요.
좋으시겠습니다.ㅋ
장작패기!
맞습니다. 즐거운 운동입니다.
봐서 즐겁고 운동되고. 一石二鳥입니다!^^
좋은 아침입니다
꽃피는 춘삼월
힘차게 출발하시고
매화 향기속에
행복한 발길되세요
소중한 한표가 나라에
안정과 희망을 자우합니다
절대로 기권 하지 마시고
다 함께 투표에 참여합시다
잘 보고 아침 인사 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