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구름 나그네 2020. 12. 30. 13:21

날마다 죽노라 2 (요 6-10장)가 출판 되었습니다.

구입문의 010-8780-8998 김동수 장로

 
 
 

누가복음 강해

구름 나그네 2020. 3. 8. 15:01
눅 17:22-37

버림 받음과 하나님 나라

우리가 아는 종말은 마귀가 알려준 종말입니다.

https://youtu.be/VZOdV62HPL4

 
 
 

엣세이

구름 나그네 2020. 2. 28. 10:34

말의 지혜와 십자가의 도(말씀)

 

그리스도께서 나를 보내심은 세례를 주게 하려 하심이 아니요 오직 복음을 전케 하려 하심이니 말의 지혜로 하지 아니함을 그리스도의 십자가가 헛되지 않게 하려 함이라 왜냐하면 십자가의 말씀이 멸망하는 자들에게는 미련한 것이요 구원을 얻는 우리에게는 하나님의 능력이라(고전 1:17-18).”

 

이 본문에 말씀이 나옵니다. 개역성경에는 라고 번역된 단어입니다. 이 두 단어가 동일한 단어 로고스(lovgo")입니다. 앞에 나온 것은 소유격이고, 뒤에 나온 것은 주격이라는 차이 뿐입니다.

 

말의 지혜는 십자가를 헛되게 합니다. 그러나 십자가의 말씀은 멸망과 구원을 발생시킵니다. 달리 표현하면 심판 주께서 친히 천국과 지옥을 보내신다는 말입니다.

 

이러함에도 불구하고 사람들은 십자가의 말씀()을 말의 지혜로 만들어 버립니다. 말의 지혜란 것은 사람에게서 나오는 말의 지혜를 말합니다. 그래서 자신이 십자가의 말씀을 전하면 구원과 멸명이 일어날 것이라고 믿습니다. 그래서 자신의 전도를 들으면 구원이며 자신의 전도를 듣지 않으면 멸망이라고 생각합니다.

 

이 세상은 자신이 누구 소속인지 모릅니다. 자신이 어디로 와서 어디로 가는지도 모릅니다. 이와 달리 악마는 자신이 어디로 와서 어디로 가는 지를 알고 있습니다.

 

아 나사렛 예수여 우리가 당신과 무슨 상관이 있나이까 우리를 멸하러 왔나이까 나는 당신이 누구인줄 아노니 하나님의 거룩한 자니이다(4:34).”

 

예수님께서 이 땅에 오신 목적은 마귀와 관계를 회복하기 위함이 아닙니다. 마귀가 그것을 알고 있습니다. 그래서 아 나사렛 예수여 우리가 당신과 무슨 상관이 있나이까?”라고 하는 겁니다. 당신과 우리가 좋은 관계 맺을 리 없다는 겁니다. 하나님과의 관계성이 끊어진 것을 죽음이라 합니다. 그 사실을 마귀는 알고 있습니다. 뿐만 아니라 자신들을 멸망하러 온 것도 압니다. 또한 하나님의 거룩한 자라는 사실도 압니다.

 

그런데 인간들은 이러한 사실을 아무것도 모릅니다. 인간들이 모르는 것을 마귀는 예수님 앞에서 큰 소리로 말합니다.

 

우리들 같으면 계속 소리 질러라 할지 모릅니다. 왜냐하면 전도해야 상급을 많이 받고 전도 많이 하면 천국을 확실히 확보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그런데 예수님께서는 그렇게 말하는 마귀를 꾸짖으시면서 잠잠하고 그 사람에게서 나오라고 합니다.

 

마귀는 자신의 실상을 제대로 알고 있습니다. 이와달리 이 세상에 사는 인간들은 자신의 실상을 모릅니다. 마귀는 예수님이 누군지 알고 있습니다. 그러나 인간들은 예수님이 누군지 모릅니다. 마귀들은 자신들이 거룩한 자에 의해 멸망 당할 것이라는 사실도 알고 있습니다. 그런데 인간들은 자신이 예수님에 의해 멸망당함을 모릅니다. 아니 인간들은 영원히 몰라야 합니다. 그래서 꾸짖으시고 잠잠하고 그 사람에게서 나오라고 하신 겁니다.

 

사람들은 왜 예수님께서 이렇게 말씀하셨는지 그 이유를 몰아요. 왜 모를까요? 인간들은 말의 지혜를 갖고 접근하기 때문입니다. 선악을 아는 지식으로 접근합니다. 그래서 예수님께서 말씀하신 것을 수집하여 구원 얻는 길을 만듭니다. 이것이 바로 말의 지혜입니다.

 

그러나 십자가의 말씀은 십자가에서 다 이루신 심판 주되신 분이 살아계셔서 친히 자기 백성을 구원하고 그렇지 않는 자는 강력하게 밀쳐버립니다. 악마에게 속한 자는 이것을 모릅니다.

 

만일 우리 복음이 가리웠으면 망하는 자들에게 가리운 것이라 그 중에 이 세상 신이 믿지 아니하는 자들의 마음을 혼미케하여 그리스도의 영광의 복음의 광채가 비취지 못하게 함이니 그리스도는 하나님의 형상이니라(고후 4:4).”

 

마귀는 자신의 일을 해야 합니다. 이 세상 신이 눈을 어둡게 했기 때문에 복음이 가려진 겁니다. 그러니 이 세상 신이 눈을 가렸다고 생각지도 못합니다. 왜냐하면 이런 자들이 전하는 복음이 말의 지혜로 전하는 복음이 때문입니다. 도리어 눈이 밝아졌다는 겁니다.

 

말의 지혜로 전하는 복음의 특징은 역사에 기대를 겁니다. 역사에 기대를 걸겠다는 것은 여전히 미완료라는 겁니다. 그래서 내가 믿음으로 구원 얻기를 내세웁니다.

 

예수님은 십자가에서 다 이루셨습니다. 이 세상은 다 이루심이 드러나는 현장일 뿐입니다. 현장검증하는 장소가 지금 우리들이 살아가는 곳입니다.

 

말의 지혜로 복음이라 말하면서 복음을 전하는 자들은 모두 이 세상 신에게 사로잡힌 자들입니다. 이들은 주의 자리에 앉아서 천국과 멸망에 대한 결정권을 행세합니다. 이들로부터 말의 지혜를 듣는 자들도 동일합니다.

 

십자가의 말씀은 비밀입니다. 이 비밀은 비밀을 안 자들에게만 비밀이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