절반의 미학

독특한 형태와 수관을 이루며, 독자적인 그림자를 던지고 있는 것을 보았다

벌거숭이 산에서의 일박-조정권

댓글 0

내가 좋아하는 시

2020. 7. 11.

벌거숭이 산에서의 일박

 

 

                   조정권 

 

 

 

공산 껍데기 어둠 속으로

고른 소리로 비가 내려와

가슴을 짚어주며

그만 자거라, 자거라, 자거라

 

벌거숭이 산속에서 일박하는 비

밤새도록 머리맡을 적시며 적시며

자거라, 자거라, 자거라

 

사면이 바다가 된 사내를

달래며 어루만지며

자거라, 자거라, 자거라

 

 

 

 

 

조정권 시집<비를 바라보는 일곱가지 마음의 형태> 중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