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iros 혜영-행복한일상♪ ~

물같이 ♪ 바람같이 ♪ 자연의 일부되어 사르리랏다!~"♪

10 2022년 01월

10

*겨울 사람답게 사는길

♥️사람답게 사는길♥️ 기원전 399년 70세의 노인 소크라테스는 아테네 감옥에서 독배를 마시고 태연자약하게 그의 생애의 막을 내렸다. 그는 자기에게 사형 선고를 내린 아테네의 5백명의 배심원들에게 이렇게 말했다. "자, 떠날 때는 왔다. 우리는 길을가는 것이다 나는 죽으러가고 여러분은 살러간다. 누가 더 행복할 것이냐 오직 신神만이 안다." 소크라테스는 40세에서 70세까지 약 30년 동안 아테네 시민의 정신혁명을 위하여 그의 생애를 바쳤다 부패 타락한 아테네 사람들의 양심과 생활을 바로 잡기위하여, 교만과 허영속에서 방황하는 청년들의 인격을 각성 시키기 위하여 그는 아테네 거리에 나가서 시민들과 대화하고 가르치고 질책하고 호소하고 계도하였다. 그러나 아테네의 어리석은 민중은 그를 법정에 고소했다. 그..

댓글 *겨울 2022. 1.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