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우배기

마을앞 커다란 바우가 있어 여름밤에 선남 선녀 놀이터 그 시절로 ,

부안 쇠뿔바위봉

댓글 7

변산에 복수초

2012. 5. 21.

 

                                                               쇠뿔 바위봉 "

                 ㅇ위치 : 전북 부안군 상서면~하서면 ㅇ

                 ㅇ 날자 : 12년 5월 19일 토요일

           ㅇ 코스 : 어수대~비룡상천봉~쇠뿔바위봉~의상봉~조령~구시골~부안댐~

                             빙빙돌아 불무장골~변산온천앞

                                 

 

189

 


The Man - 김신우

뭘 그렇게 생각 하는가
하루가 짧아 잠도 오질 않는가
회색 빛에 물든세상 위에
기대선 고독한 사람아

앞사람도 변해간 거라
믿었던 만큼이나 멀어져 간다
해질녘에 붉어진 노을만
가려진 가슴을 태운다

두려워하지 마라 절망도 마라
살아 숨을 쉬는 데
험한 이 세상에
고개 숙이며 잠들지 마라

이른 새벽 태양은 말 없이
어두운 세상을 밝힌다...

                            

      아침 5시에 집에서 출발 완산동 간이 정유소로 걸어간다

          완상정유소에서 6시30분 부안가는 차에 올라 부안에 도착 7시40여분정도

       시내버스 타는곳을 물어가서 8시20분 군내 버스

            남선동 9시 정도 하차 오늘에 산행길에 오른다

 

 

                                                     의상봉 (545.4m)

 

 

 

                                계획은 표시기 따라 가려고 갔으나

                                   의상봉에 빠져 의상봉으로 오른다

 

                                      비룡상천봉에서 밧줄하나를 넘어 능선을 따라 ~ ~

                          집에와 지도를 분석하니  조령에서부터 알바는 시작이였군나

 

 

 

                                            길치로 유명하여 준비는 해 가는데

                                               이날도 4~5시간을 길도없는 산속을 헤매인다 ?

 

 

 

                                        전주천에서 일출

 

 

 

                                     어수장대로 가는길

                                        싱그런 5월에 숲

 

 

 

 

 

 

 

 

 

 

 

 

 

 

 

                                          우금암

                  언제 겨울에

                     저바위 올랐다

                           하산하며 진땀을 흘렸다

 

 

 

                                          우슬재로 가는 능선

 

 

 

 

 

                                  호젓한 오솔길

 

 

                              아무리 둘러 보아도 감을 못 잡는다

                                    향시 어리버리한 이몸

 

 

                                        우금산성~우금암

 

 

 

 

 

                                      요놈이~ 동 쇠뿔바위가?

                                         고래등 바위

                       여기서 아침+중식 해결하고 ~ ~

 

 

 

 

 

 

 

 

                                요놈이 서 뿔바위봉 ?

 

 

                                            이길로 내려가야 하나본데

              변산에 오면은 의상봉이 어디 에서도 다보이니

                                      언제 가보나 했는데

                                          오늘이다 ?

 

 

                                 오늘도 안개에

                                      시야는 별로다

 

 

                                         의상봉

                           지도 마다 높이가 다 틀린다

 

 

                              다음에는 이 능선으로 내려 가련다

 

 

                             저 앞에서 라면 먹고 쉬고 있는데

                                국공파 남+여 2명이 지나간다

                          왜 이리 통제 구역이 많으냐고 ?

                                  산불 통제일도 끝났는데?

                             길 잃어버리고 신고 하는 사람이 많다나요

 

 

                           부안호가 쌍선봉에서 볼땐 작그만 했는데

                                 오늘 헤매이며 보니 골짜기~골짜기

                                     다 부안호네

 

 

                            물 빠진 해안도 가물~가물

 

 

                         비룡상천봉 에서

                              의상봉으로 이어지는 능선

 

 

                                               군부대 바로 밑

                                                   너는 누구야 ?

 

 

 

 

 

 

                                        부안호 옆에서 길 잃고 쉬며

                                           바라본 암능

 

 

 

                                 이놈은 쇠뿔봉에 있는데

                                      빠져 여기에 올린다

 

 

 

 

 

                                   의상봉 군부대

                 여기서 우측으로 하산 능선이 있는데 ?

 

 

 

                           좌측 새만금 전시관이

                                있었는데 지금은 모르고

                                        의상봉(기상봉)에서

 

 

                         이게 뭘꼬?

 

 

 

                                    이정표도 많은데

                                               길을 잃다니 ?

 

 

 

 

 

 

 

 

 

 

 

                                         저놈이 투구봉인가?

 

 

                                   저기가 청림리

 

 

 

 

                            쇠뽈봉에서 의상봉으로

                                  가는 능선길

 

 

 

                                      외변산 능선

                     우측이 쌍선봉 ?

 

 

                                   의상봉 능선

 

 

                                  저 아래가 구시골 이네

                       저 앞 봉우리 중간까지 올랐다가

                             묘지에서 아래로 빨간 색으로 인도를해

                         내려가니 아까 지나갔던 자리다

                             빙~한바뀌 돌았네

 

 

 

                                                  의상봉

 

 

 

 

 

 

                                          이 근방에서 이정표를 못본것 같다

 

 

 

 

 

 

                                            요 근방에 원효굴이 있다는데

 

 

 

 

 

 

 

 

                                     저 뒤 봉우리가 사두봉 ?

 

 

 

 

 

 

                              1박 하려고 2일치 물건을 가져 갔는데

                                  오발탄~ 침냥을 빼 먹고 오셨네

                                      참 ~장하다

 

 

                                         의상봉

 

 

 

 

 

                                       부안호 옆으로 가며

 

 

                             

 

 

 

 

 

 

                                           달래 넝쿨인가?

                                              얼음 넝쿨인가 ?

 

 

 

 

 

 

 

 

 

 

 

 

 

 

 

 

                               이몸이 젤~좋아하는 찔레꽃

                                          향기가

 

 

                                       여기서 좌측으로 길이 있어 올라가니 중간에

                                           없어지고 묘지를 만나서 표시 따라 내려오니 

                                              아까 왔던자리 ~ ~ 

                           이번엔 우측으로가니 배 대는곳이 있고 

                                길은 거기가 종착역 

                           돌아 갈까 하다가 ~ 부안호 따라 가니 

                               고생 문이 훤하구나 

                             부안댐 입구 변산온천 앞으로 하산을 한다 

 

                                 길이 없어 산으로 오르면 암능에 막혀 다시 내려오기를 

                                     여러차례 4~5시간을 헤맨다 

                                         고생은 했지만 많은것을 배웠다 

                        

 

 

                                    묘지에 벌초를 하기 위해 표시기 인가보다

                                        나무와 돌에 표시를 ~

 

 

 

 

 

                  산 넘고 돌고 돌아

                     참 실종 될뻔했네 ?

           국공파가 길 잃은 사람이 많다고 하기에 비 웃었더니

                     죄 받었나보다 ?

 

 

                    여기서 산 능선을 보니 암능이 없어

                         물 보충하고 또 기어 오른다

              부안댐 들어가는 입구에서 씻고

                     버스 정유소 까지 걸어가려니

                       쥐도 나고 맥이 풀려 택시를 불러 부안으로

                          가서 8시 버스에 몸을 싣고 완산동하차

                    9시 10분정도 택시를 안타는 이몸 오늘은

                       택시로 집으로 온다

                10여년전에 한번 혼났던 생각이 떠오르는 하루였다

사업자 정보 표시
| | | 사업자 등록번호 : -- | TEL : --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