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우배기

마을앞 커다란 바우가 있어 여름밤에 선남 선녀 놀이터 그 시절로 ,

25일 캄보다아 앙 코르왓

댓글 2

캄보디아 여행

2015. 4. 3.

 

      호텔에서 조식을 ~ ~

       향이 강해 못먹는다

    깨죽 비슷하여 가져왔다가 못먹고

 

  당신은 캄보다아 내전을 아세요 ?

    킬릉필드 울 ~6,25보다 더

   

296

     친구들보니 쌀국수가 ?

 

        난 ~물 없으면 못사는데

     가방에 물~술이 향시 들어있네

 

 

 

 

            캄보디아는

                불교 문화 입구에

                       직원분들 손을 모으러라

 

 

 

           일어나 내려다보니

                       야외 식당

 

 

 

            중국과 같이

               붉은색을 좋아하나보다

                                수영장에 야외식당,공연장

 

 

 

                 해자~

   해자란 사각형의 앙코르 왓을 그대로 둘러 싸고 있는

      사각형의 인공 연못으로 인간 세계(人間世界)와 신에 세계를 구분하여 주는  

     역할을 하고 있다고 ~ 

    앙코르왓에서 앙코르,라는 단어는 왕성(王城)을 의미하며 왓,은 성벽을 뜻함 

 

    한때  동남아를 지배했던 크메르 제국의 앙 코르 왕조가 12세기 초에

       건립한 사원이다

    당시 왕족이 죽으면 그들은 신과 같아진다는 믿음이 있었기에 사원을 

         건립하는 풍습이 있었다 

       (앙코르왓도 앙코르 왕조의 전성기에 세운 웅장한 힌두교 사원이다)

              

 

 

 

              

 

 

 

                           동물들을 방목하나 보다

 

 

 

  해자 언덕에서 바라본 앙코르왓에 모습

 

                               앙코르 왓

    5,2키로의 해자로 둘러쌓여있으며 단일신을 모시는 사원중

      세계 제일 최대에 사원

   12세기 수리야바르만 2세가 지은것으로 규모와 섬세함,신비로움으로

        가득한 세계 최대 규모의 단일 사원이다

 

    밀림속에 있다가 1860년 양리무오에 의해 발견되었으며

        유네스코 세계 문화유산에 하나이다

 

 

 

 뱀머리

현지인 가이드 여성분

 

 

 

 

 

 

 

 

        왼쪽은 일본사람

             오른쪽은 프랑스사람

               복원했는데

                     지금 사람이 다니는 길은 프랑스가

           옛 프랑스는 여기가 식민지이고

                문화재 보고를 알고 건립 

 

           일본인들은 자원 수탈을 위해 형식적으로 ~ ~

 

 

 

 

               해자에 풍경

 

 

 

                          캄보디아에우상

                              뱀에 머리

 

 

 

 

 

 

                  현지 한국인 가이드분이 설명은 하고 

                     현지인 여성 가이드분은 안내와 후미를 돌본다  

 

 

 

 

 

 

 

 

 

 

 

 

  이~건물이 ~

           아직도 복원을 못해 방치한 곳이 많다

 

 

 

                                       세게 각국에서 ?

 

 

 

 

 

 

 

 

            캄보디아 한국 가이드님

               역사학자 이십니다

 

 

 

 

 

 

 

 

 

 

 

 

 

 

 

                        

 

 

 

 

 

 

 

 

 

 

 

                                          한국인과 중국인이

                              유달리 많다

 

 

 

 

 

 

 

 

 

 

 

 

 

 

 

 

 

 

 

 

 

 

 

 

 

 

 

 

 

 

 

 

 

 

 

 

 

                                  잠시 그 무엇이 드랴 마시며

                      캄보디아 역사를 듣는다

 

 

 

                                    해설은 뒷전이고

                       말이 통해야 물어보지

                             나중에보니 장사꾼

 

 

 

                        속은 어려워도

                            풍경은 평화롭다

 

 

 

                                                              이 분은 책자를 팔고

 

 

 

                           난~이리 저리 헤매인데

                  아주 맹랑한 꼬마 아가씨를 발견

             부모님에게 손짓으로 이야기하고 찰칵

 

         어느 나라 사람인줄은 몰라도

              나에게 카메라를 주며 찍어 달란다

                    요리 저리 몇장 찍어주고 ~ 안녕

 

 

 

 

                                       우리 일행

         난 홀로 돌아 댕기니

             현지인 여성 가이드가 두리번 거리다가

                      나를 보면 싱긋 웃으며 손짓을 한다

                          위험 인물1호

 

 

 

                                     벽화의 조각의 형태가 다 다르단다

                         오늘밤 수영장앞 연극무대에서 이곳 모형을

                                   연극으로 한단다

 

 

 

 

 

 

 

                              빌며 문지르면

                     소원이 이루어진다고 했던가

 

 

 

 

 

 

 

                                        돌고 돌아 나가려면

                         저 앞에 들어오는 곳으로

 

 

 

                             이런게 아름다운 아이들도 있는 반면

                  쪼그만한 방금 나온 아이들이 원달라,원달라

                      사진 찍었다가 삭제 했다

                           가이드분이 절대 돈 주지말라고

 

 

 

 

 

 

 

 

 

 

 

 

 

 

 

 

 

 

 

 

                   우체국 국장님

 

 

 

 

 

 

 

 

 

 

 

 

 

 

 

 

                      보존을 위해 휴식일이

                             오늘 이란다

 

 

 

 

 

 

 

 

 

 

 

 

 

 

 

 

 

사업자 정보 표시
| | | 사업자 등록번호 : -- | TEL : --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