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우배기

마을앞 커다란 바우가 있어 여름밤에 선남 선녀 놀이터 그 시절로 ,

백두대간 25차 22구간 늘재~갈령

댓글 2

백두대간

2015. 10. 28.

 

 

                백두대간 25차 22구간 늘재~갈령

         1부에 이어 2부

 

 

 

 

                                                 형제봉능선

 

 

             앞에서 당겨주고

                   뒤어서 밀면

                       못오르는 코스가 없다

 

 

 

            비탐방로에 헬기장

 

 

 

 

 

 

                                  사진 찍으려 줄을 서있어

                       체인지할때 슬적

 

 

 

 

 

 

 

 

 

 

                            걸어온 능선

 

 

 

                                관음봉(觀音峰,985m)

         법주사 북쪽 계곡 안쪽에 있는 봉우리로

      문장대 서쪽으로 큰골 건너에 있으며

 

             관음이란 관음보살을 말하며 보살은 대자대비하여

                 중생이 고난중에 열심히 그 이름을 외우면 구제하여 

                      준다는 보살이란다  (범여님 블러그에서)

 

 

                                                  묘봉으로 가는 능선

 

 

                                        법주사 방향

 

 

                               줄을 서가며 오른 문장대

 

 

                 어느해 라면을 먹었던 전망대

 

 

                               음식점자리에

                    관리소가 생기고

 

 

 

 

 

                                                건너다본 문장대

 

 

 

 

 

                                    호적하게 식사를 즐기는 사람

 

 

                  가야할 능선

 

 

                                   이제 문장대를 떠난다

           우리팀이 가는가 ?

               빠른 걸음으로 문수봉에 오른다

 

 

                                 장암리 화북분소

 

 

                                                  문장대 무너질라

 

 

                                      문수봉에 올라있으니 대장님에 전화

              이제 출발한단다

        아이구 죄송합니다

           규칙을 어겼으니

       간줄알고 빠른 걸으로 왔네

 

 

                                                   청법대(聽法臺)

        청법대는 5개의 봉우리가 마치 부처님이 앉아 계시는 좌대처럼

             생겨다고 해서 ~ ~

       청법대는 문수봉과 신선대 사이에 있다

 

 

                                                  망을보는 무슨 동물상

 

 

                        신선대 휴게소에서 대장님이 동동주를 몇 투가리 사서

                회원님들에 갈증을 풀어주신다

                    몇잔 먹은 이몸 감사에 마음 전한다

 

         동동주 마시며 바라본 문수봉 방향

 

 

 

 

 

 

                                                  현재시간 12시05분

       자리가 비좁아 더 가다 중식한겼네

 

 

                                                    경업대(慶業臺) 갈림길

       법주사방향으로 사백여메타 가면은 위치한다

           지명에 유래는 임경업장군이 독보대사(獨步大師)를 모시고

              심신을 단련 했다고 하여 ~ ~

 

 

 

 

 

                                       12시21분

 

 

 

 

 

 

 

 

                             암능에 오르는 손서방님

 

 

                                아주 멋있읍니다

 

 

                               언제 이 어설품놈을

                    담으셨대 (손서방님 산행기에서 가져옴 )

 

 

                               이런 곳을 지나

 

 

                                               무슨 바위였는데

                           머리가 먹먹하여 생각이 안나네

 

 

                                 두꺼비 바위라고 했던가?

 

 

 

 

 

 

 

 

 

                                                           비로봉(毘盧峰,1032m)

      보은군 내속리면 ~상주시 화북면 능선에 있는 봉우리

          모든것을 두루 비친다는 뜻

 

 

                       사진을 찍고있으니 지나가는 산객이 무슨 열매냐고

                  묻는데 저도 모릅니다

 

 

                                                     천왕석문(天王石門)

 

 

 

 

 

                               법주사 갈림길

       헬기장에서 모두모여 중식을 하고

            천왕봉으로

 

 

 

                                                 천왕봉

       좁은 봉우리에 정상석 못찍고

 

 

 

 

 

                                      천왕봉(天王峰,1058m)

     충북 보은군 경북 상주시 화북면 경계에 있는 속리산에서

         가장 높은 봉우리인데 문장대의 유명세에 가려 주봉에 대접을

             못 받는다

    천왕봉은 우리나라 십이종산(十二宗山)의 하나이자 백두대간에서

         가지를 처 한남금북이 시작되는 곳이다

      (사진 손서방님이 찍은것)

 

 

 

 

 

 

 

 

                                      영취산님

 

 

                          상주시 화북면 상오리 정각동 칠층석탑,정각폭포가 나오는데

       정각동이란 소의 배속모양의 명당터를 말하고

            우복동(牛腹洞)의 쇠뿔에 해당하는 곳이라 붙여진 지명이란다

 

 

                                        정각동에 칠층석탑

                          13년 12월1일 날 찍은것

 

 

 

 

 

 

 

 

               아무런 볼거리 없이 오르락 내리락 하며 가니

                   지루하기만 하네

 

 

                                   피앗재

      보은군 내속리면과 상주시 화북면 상오리를 잇는고개

         옛날에는 보은의 만수동 사람들이 상주 화북장을 보려 다녀던

     중요한 고개길

        옛날 첩첩산중이라 피난지로 적합한 곳이여서 피화재로 불렀단다

 

 

                                                                          형제봉(兄弟峰,832m)

         보은군 내속리면과 상주시 화북면,화남면 사이에 있는 삼면 경계봉으로

                 커다란 암능 2개가 함께 솟아 있다고 형제봉이란다  

                     또 구병산으로 가는 능선이 있다

 

 

                                  깜박하여 정상석을 보지못해서

                     범여님 블러그에서 가져옴

 

 

 

 

 

                          지나온 대간능선

 

 

                               갈령삼거리(17:00)

      직진은 백두대간 비재로 가는 길이고

             좌측으로는 갈령으로 간다

                 잠시 휴식을 취하고

 

 

                                           이제 갈령까지 1,3키로 다왔네

 

 

 

 

 

                                     갈령과 건너 두루봉(873m)이란다

 

 

               

 

 

                                                    두루봉이 석양빛에 물들고

 

 

 

 

 

 

 

 

                                                            갈령 (葛嶺,680m)

       상주시 화남면과 화북면 상오리를 잇는 고개로 49번 국도가 지난다

              주변에 칡이 많다하여 칡갈자를 써서 갈령이라고

 

 

               주변을 둘러보고 버스에가니

                   하산주와 석식을 하고있네

             석식과 하산주를 마시고 6시 15분경 전주로 출발 한다

 

                

사업자 정보 표시
| | | 사업자 등록번호 : -- | TEL : --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