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우배기

마을앞 커다란 바우가 있어 여름밤에 선남 선녀 놀이터 그 시절로 ,

이화령~희양산 구간

댓글 6

백두대간

2015. 11. 23.

 

                                        백두대간 26차~19구간 (이화령~희양산 )

 

                          이화령

 

               전주 제일산악회

                       백두대간팀

 

      전주 종합경기장 서문에서 04시 출발

          1시간 반정도 고속도로를 달려 오창휴게소

            잠시 휴식을 취하고

                 경북~충북 경계인 이화령으로 간다

 

 

      집에서 02시50분에 나와

            택시를 타고 경기장으로

      경기장에서 산님들을 기다리며

          올해는 마지막이 되는 단풍을 담아본다

 

 

         11월 19일 날

    대간길 땜방한다고 왔었네

 

      아침을 여는 이화령

 

                 중부내륙고속 도로

                       이화령 (梨花領,548m)

     경북 문경시 문경읍과 충북 괴산군 연풍면 사이에 있는 고개

        명칭유래: 고개가 가파르고 험하여 산짐승의 피해가 많으므로

     전에는 여러 사람이 어울러서 넘어갔다하여 이유리재라 하였다

         그 후에 고개 주위에 배나무가 많아서 이화령으로 ~ ~

 

      이화령 높이는 548m이고 소백산맥의 조령산과 갈미봉(葛味峰,783m)과의

         안부에 위치한다

    

              익산에 계시는 동박님

 

              대간팀 산친구

 

              출발전 몸풀기

 

         대간길 북진하는 방향

 

             내리기는 충북에서 내리고

              터널을 지나 문경에서

          들머리로들어 간다 

 

          군부대에

               정 등로는 못가고 우회로 돌아간다

                           충북 이화령주차장

 

 

 

            군부대를 지나

                향긋한 공기를 마시며

                      능선을간다

 

                             조봉 (鳥峰673m)

      경북 문경시

           충북 괴산군 경계에 있는 봉우리

    지명유래는 조선시대 말엽 이 산봉우리에 새들이 많이 있다 하여

        붙여진 이름

 

             페 헬기장을 지나는

                     대간팀

 

               이런 낙엽송 지대를 지나고

                   대간길에 고속도로

 

          대간 능선에 연못

               

 

           어느 전망대에서

                 경북 문경방향

 

           가족처럼 여유롭고

              대화를 나누는 대간팀

 

          분지리갈림길 

      사방으로 산에 둘러싸여 있는 마을

 

                    여유로운 후미팀

 

                                 황학산 (黃鶴山,912M)

      경북 문경 충북 괴산군에 경계를 이루고 있는 산으로 백두대간의

         중주를 이루고 있다

      3번 국도인 이화령 남쪽6키로 거리에 솟아 있고

      바로 옆에 있는 규모가 큰 백화산에 가려 잘 알려지지 않는 산이다

 

 

 

 

 

 

 

 

                    후미 대장님

        무슨 고민이 저리 많을까 ?

 

              흰드메 삼거리

        백화산 턱 밑에 이 마을이 웅크리고 앉아 있는 마을

 

                어느 전망대에서

 

            

 

              고닥새님

 

             우리산타님

 

                      오르고

 

                        옥녀봉 갈림길

 

               말로마님

      정치인들이

            선거때 말로만하고

       실행은 안한다하여

 

          정치인들 알아 듣는가

 

               전주 제일 산악회

                      대간팀

 

 

 

 

 

 

 

           백화산에서                

 

 

 

 

  

 

               여유로움을 즐기며

 

 

 

    

 

                        대장님 ~재무님

                            향시 수고 하십니다

 

          옆~ 재치와 분위기를 잘 잡으신

             영취산님

          지금도 방해를 하네요

 

             공기밥님 ~

       고등시절 모습이네요

     모자 삑딱 쓰고

         골목길에서 폼~잡는 모습

 

 

 

 

 

 

 

 

 

 

 

                   안개속에

                       용머리 바위를 오르는 산님들

 

 

 

                  평전치(平田峙)

           평평한 산지에 밭을 짓을수있는 고개

 

 

                                뇌정산 (雷霆山,998m)

       벼락이 많이치고 물 난리도 많이 난다하여

 

               이제 이만봉으로 간다

                     1,2키로  오름길이라 힘좀 쓰자

 

 

 

                               

 

                                    곰틀봉(972m)

      문경시 가은읍과 괴산군 연풍면 분지리 경계에 있는 봉우리

           옛날에 곰이 살아다는 이야기와

     이 부근에 반달가슴곰이 서식하고 있어

         곰을 잡는 틀을 놓았던 곳이라 해서 곰틀봉 (자료:범여님 블러그)

 

 

 

 

 

 

                               이만봉( 二萬峰,989m)

    충북 괴산군 연풍면과 경북 문경시 가은읍의 경계를 이루는 산

       산 이름과 관련하여 두 가지 설이 있다

 

    하나 임진왜란때 이곳 산골짜기로 2만여 가구가 피난해 들어와 붙여졌다는

       것이고

    다른 하나는 옛날 이만호라는 이름을 이름을 가진 형제가

       이 산을 들어와 살기 시작하며서 붙여진 이름이다

   

 

                          

 

                    만추에 그림을 보며

 

 

 

 

 

              잠시 휴식을

 

                     희양산 사선봉

 

             은티마을 하산 길이 있으며

        마지막 음식 털이를 하고

            희양산으로

 

            분기점에 성터

 

            은티마을 입구에서 보면은

            여기를 성터 날머리라 한다

 

                 삼거리

    우측으로는 구왕산으로 간다

          희양산에 올랐다가

              이곳으로 온다

 

            

 

           이 바위 내역을 아시는분

              댓글을

    난 아는데

 

                                      희양산(䂀陽山,999m)

    문경시 가은읍과 충북 괴산군 연풍면의 경계를 이루고 문경새재에서

       속리산쪽으로 흐르는 백두대간의 줄기에 우뚝 솟은 신령스런운 암봉이다

   옛날 사람들은 희양산을 보고 갑옷을 입는 무사가 말을 타고 앞으로 나오는

       형상이라고 했단다

    지증대사가 희양산 한 판을 계곡으로 들어가 지세를 살피니

   산은 사방에 병풍처럼 둘러처져 있으니

      마치 봉황이 날개가 구름을 치며 올라가는 듯 하고 계곡물은 백겹으로 띠처럼

   되었으니

    용의 허리가 돌에 엎드려 있는 듯 하였다고 감탄한 산이라고 ~ ~

   희양산은 불교구산(佛敎九山)의 하나로 남쪽 산록에 881년 (현강왕7년)에

       도헌(道憲)이 창건한 봉암사(鳳巖寺)가 있으며 부속암자로 백련암이 있다

     (대한불교 조계종 제 8교구 본사인 직지사의 말사란다 )

 

          향시 웃음이 그치지 않는 치산님

              웃으면 만복이 옵니다

 

 

 

 

 

           노송님

 

 

 

 

 

 

 

 

 

 

 

 

 

 

 

              단체사진

        대간 완주까지

            무탈하시고

                 많은 느낌을 ~ ~

 

 

                         구 정상석

 

               이 물이 흘러

                       봉암사로

 

 

 

 

 

 

 

 

 

                                 구왕산 

 

              풍경을 즐기는 대간팀

 

 

 

 

 

               무슨 생각을 하실까 ?

                       우리산타님

 

             마의 계곡

       한편으로는 재미가 있다

 

 

 

 

 

 

 

 

 

 

 

 

 

 

 

 

 

               즐거운 대간길도

                   마무리 단계

 

              바다에 무슨 물고기인데

                  홍어?

 

                봉암사에 감시초소

          이것을 보면은 산행인,절에 문제점이 있네

 

          구왕산은 앞에 있고

      접속구간 3키로를 간다

           이 계곡은 참 ~아름답다

 

                               삼거리

        좌측은 희양산 우측은 구왕산 (아홉마리용산)

 

                             지름티재 (640m)

     괴산군 연풍면과 문경시 가은읍을 거처있는 재

       희양산과 구왕봉 오르는 길이 지름(기름)을 칠해 놓은것처럼 미끄럽다하여

             지름티재 라고

 

 

 

 

                뒷풀이 생각하며 내려간다

               제일 좋은 뒷풀이 시간

       마시며 서로 의견도 말하며

 

 

             다 왔네

        좌측 이정표 옆으로 오르면

            구왕산 정산으로 바로 오른다

 

 

 

 

 

                       은티 마을

   은티마을은 희양산과 악휘봉에서 흘러내리는 계곡물이 만나는 합수지점

     마을 한 가운데를 흐르는 계곡물이 자주 법람하여 수해를 입는데 계곡줄기가

    풍수지리적으로 여인네의 오줌줄기같다하여 수해방패막이로

       마을앞 정자나무앞에 남근석을 세우놓고 해마다 남근석앞에

     남정네들만 음식을 장만하여 음식을 차려 놓고 제를 지낸단다

    

       은티마을에서 바라보니 여인에 자궁처럼 보이니

          여궁혈(女宮穴)같단다

                  허~허~허~ 그런가 ?

 

                뒤 돌아보며

 

 

 

                       그림같은 집을짓고

 

              언제 뒷풀이 집인데

                     지금은 ?

 

              찌그러진 양은 주전자가

                  마음에 남는데

        지금은 앞에 비닐하우스에서 ~ ~

               울 대간팀도 여기서 뒷풀이 하고

                  전주로 출발을 한다

 

       아참 정자나무밑 남근석을 못 보고 왔다

          다음 들머리니 꼭 보고 와야겄다

          수고하신 대장님

              임원진  감사 드립니다

사업자 정보 표시
| | | 사업자 등록번호 : -- | TEL : --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