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은글

들꽃 2018. 9. 24. 20:56
    - 가을은 추억 - 가을 그것은 내 추억의 가슴으로들어와 살랑살랑 흔들어 놓는다 퍼내도 다시 채워지는 그리움 흘러가도 쌓여가도 그냥두자고 침묵하려해도 모른채 등을돌려도 내 그리움이 사라지지는 않지만 가끔 아주가끔은 바람 편에라도 전해줄께 언제나너는 내마음과 동행하고있다고 네게로 흐르는 그리움 절반은 고운색으로 빛나는삶 그 절반은 푸른신호등을 기다리는 마음이라고 ^^
안녕하세요
12월도 중반 후일 이네요
온가족이 즐겁고 행복한 날 되십시요
봄인지..겨울인지..
일교차가 심한 날씬데
잘 지내신죠.?..
오늘이 우수..
온기있는 봄이
빨리 왔으면 좋으련만
좀 늦네요..
항상 안전조심 하시고
늘~ 행복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