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혜란의 취미 생활

여행, 가곡 교실 활동 등

08 2022년 01월

08

여행 이야기(국내) 2022/01/07(금) 무주 덕유산

2022년 1월 7일(금) 지인의 블로그의 상고대(나무나 물에 내려 눈처럼 된 서리) 사진에 빠져서 나선 눈 구경! 곤돌라를 타고 덕유산 설천봉(1520m) 까지만 가자는 생각으로 나섰다. 거창 휴게소에서 아침을 먹었고.... 버스 안에서~ 버스에서 내리니 넓디 넓은 스키장의 눈밭이 눈 부셨다. 20분 동안 타고 오른 곤돌라 안에서 눈도 적고, 평일이라 그런지 난코스로 오르는 리프트는 멈춰 있었고.... 지인의 사진은 이처럼 아름다웠는데, 눈을 기대하지 말라는 가이드의 예고에 "설마~?" 했다가, 설천봉과 향적봉에는 눈이 거의 없어서 완전 실망! 눈 속에 푹푹 빠질 것을 예상하고는 방수 다리 토시까지 하고 왔는데..... 설천봉 상제루 오르내리는 길에는 쌓인 눈들로 미끄러워서 2013/ 01/30 이시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