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혜란의 취미 생활

여행, 가곡 교실 활동 등

03 2022년 04월

03

나의 이야기 2926과 만 16년 동안의 추억

2022/03/10 字로 만 16년(2006/02/21부터) 동안 87,700여 km를 달려온 TG 270 그랜져 2926과 이별을 했다. 남편의 마지막 유산 정리이었기에 차 안을 비우는데 너무나 착잡하고 심란한 마음이었다. 만약에 내가 운전할 건강이 안 되거나 도저히 차를 유지할 경제적 형편이 안 되어서 차를 처분했다면 얼마나 비참했을까? 그동안 인사(人事) 사고 없이 나와 함께 머물러줘서 너무나 고마웠다고, 또 나 같은 주인 만나서 수고 많았다고, 멀어져 가는 차 뒷모습을 보면서 중얼거렸다. 범물 성당과 평리 성당에서 위령회 봉사와 13년(2009년 9월~2022년 2월) 가까이 도시락 배달 차량 봉사를 할 수 있었던 것도 다 2926 덕분! 영안실에 연도 갈 때 끼여서 같이 가자는 자매님들을 매몰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