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음의 표현대로

따스한 해피 2007. 11. 30. 22:05












          외로운 사람들






                                우리는 모두 다 외로운 사람들이었었습니다.

 

                                그래서 그 누구도
                                시선을 모아주지도 않았습니다.

 

                                그러나 세상의 때가 되어
                                세상은 그 외로운 사람들을 찾아가 
                                우리들을 불렀습니다.

 

                                그리하여 앞장 선 많은 사람들이
                                무관심하게 지나쳐 버렸던

                                외로운 사람들인 우리들을 
                                만날 수있도록 해 주었습니다.

 

                                아직은 내 놓을만한 재능도 없고
                                흥분될 정도의 가진 재물은 없지만

                                세상의 인연 따라 세월을 살다보면
                                언젠가는 풍성하지 않겠습니까?

                                사랑하며 살 수 있지 않겠습니까?
                                행복하게 살 수 있지 않겠습니까?

 

                                오늘은 자신을 고백하는 한 사람이
                                어느 외로운 곳에서 왔노라고 

                                작은 속삭임으로 자신을 소개하는 날입니다.

                                아름다운 세상을 만들기 위해
                                영원토록 당신만을 사랑하겠습니다 . 






                                가슴이 따스한 사람 해피

사업자 정보 표시
| | | 사업자 등록번호 : -- | TEL : --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